신용보증기금, 제7기 혁신아이콘 6개 기업 선정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6개의 혁신 스타트업을 ‘제7기 혁신아이콘’으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혁신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은 혁신적인 기술력과 창조적 비즈니스 모델을 가진 스타트업이 차세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신보의 대표 ‘스케일업(Scale-up) 프로그램’이다.

이번 제7기 혁신아이콘 모집에는 총 194개 기업이 지원해 32: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신보는 서류심사, 현장실사, 내·외부 전문가가 포함된 전문심사위원단의 체계적인 심사를 거쳐 6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은 ▲국내 콘텐츠 제작자와 전세계 팬들을 연결하는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기업 ‘메이크스타’ ▲자율주행 시스템의 안전성과 신뢰성 검증에 필요한 시뮬레이션 솔루션을 제공하는 ‘모라이’ ▲리워드(보상) 광고 기술을 활용해 광고에 새로운 가치를 부여하는 ‘버즈빌’ ▲비대면 심리상담 플랫폼 ‘마인드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전문정신건강 서비스 기업 ‘아토머스’ ▲제주도내 렌터카 회사와의 ERP 시스템 연동으로 실시간 렌터카 예약 서비스를 제공하는 ‘캐플릭스’ ▲근태관리, 급여정산 등 기업 인사관리 전반에 필요한 필수 기능을 제공하는 HR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Service as a Service) 기업인 ‘플렉스’이다.

신보는 선정기업에 ▲3년간 최대 150억원의 신용보증 제공, ▲최저보증료율(0.5%) 적용, ▲협약은행을 통한 0.7%p 추가 금리인하 지원, ▲해외진출, 각종 컨설팅, 홍보지원 등 다양한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앞서 신보의 혁신아이콘으로 선정된 스타트업들은 총 8,682억원의 후속투자 유치에 성공했으며, 코로나19로 인한 불황에도 불구하고 2020년 대비 2021년 53.2%의 매출 성장, 48.5%의 고용 증가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또한, 이들은 창업 초기 기업에 기업가정신 및 경영노하우를 전수하는 멘토링 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4.0창업부 손종욱 부장은 “최근 4기 혁신아이콘 기업 ‘버킷플레이스(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 운영)’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했고, 그 외 많은 혁신아이콘 기업들이 글로벌 시장 진출, 기업공개(IPO) 등 다양한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7기 혁신아이콘 기업들의 눈부신 성장을 기대하며, 앞으로도 신보는 체계적인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더 많은 스타트업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