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경북 콘텐츠 기업 온라인 판로개척 돕는다

 

티몬이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이하 진흥원)과 경북 소재 콘텐츠 기업의 상품화를 지원하며 온라인 판로개척을 돕는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10일 포항 경북콘텐츠기업지원센터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박성호 티몬 제휴전략본부장 및 이종수 진흥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티몬과 진흥원은 본 협약을 통해 경북 콘텐츠 기업의 서비스 상품화와 판로개척 지원은 물론 지역 콘텐츠 산업 활성화에 나선다.
전용 기획전을 열고, 라이브커머스를 선보이는 등 티몬이 가진 플랫폼 경쟁력을 적극 활용해 경북의 다채로운 콘텐츠 상품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이커머스 판매 활성화를 위한 가이드라인, 키워드전략 등 필수 교육과정을 지원해 콘텐츠 상품 판로개척을 위한 실질적인 도움을 줄 방침이다.

지역 크리에이터 육성 사업에도 함께한다. 진흥원의 경북콘텐츠기업지원센터를 주축으로 ‘티몬 커머스센터 오렌지스튜디오 포항’과 연계해 지역 크리에이터 양성에도 힘쓸 계획이다.

박성호 티몬 제휴전략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경북의 차별화된 콘텐츠 상품을 티몬에서 선보이게 돼 뜻깊다”며, “티몬이 보유한 콘텐츠커머스 노하우를 나누며 경북 콘텐츠 상품의 온라인 판매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종수 진흥원장은 “양질의 콘텐츠를 만드는 것도 중요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플랫폼을 통한 유통과 판로개척”이라며, “이를 위해 티몬 뿐 아니라 다양한 협업을 통해 경북의 우수한 콘텐츠 산업을 많은 이들이 향유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