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빌리티 서비스 비교검색 카찹, MAU 50,000명 돌파

모빌리티 서비스 비교검색 플랫폼 카찹은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및 모빌리티 브랜드 통합비교검색 기능 런칭 이후 월간 활성 사용자수(MAU)가 50,000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지난 달 사적 모임 인원과 영업시간 제한이 전면 해제되면서 카찹 사용량은 꾸준히 증가했다. 카찹은 어린이날부터 시작된 징검다리 연휴 기간과 그간 억눌렸던 야외 활동 욕구가 크게 치솟은 것이 사용자 급증의 주요 이유라고 분석했다.

더불어 카찹 플랫폼 내 4월 말 런칭 한 모빌리티 브랜드 통합비교검색 기능과 각종 모빌리티 서비스 바우처 및 쿠폰 프로모션이 사용자의 합리적인 이동을 지원함에 따라 자연스럽게 이용량 증가로 이어졌을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여진다.서비스 검색량 증가 외에도 EV모빌리티 제품들의 판매량도 증가함에 따라 이동목적과 상황에 맞게 모빌리티의 공유와 소유를 동시에 즐기는 고객들이 늘어났다고 밝혔다.

카찹은 “MZ세대가 카찹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공유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를 비교검색하고 나아가 EV기반의 퍼스널모빌리티 제품 및 EV차량 구매를 위한 비교검색까지 한번에 할 수 있도록 이용자의 모빌리티 라이프 사이클(MLC)에 맞는 개인화된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제공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