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카우, 금융전문가 서주희-김재홍 리더 영입

음악 저작권료 참여 청구권 투자 플랫폼 뮤직카우(총괄대표 정현경)가 음원 IP에 대한 관리 강화는 물론, 대규모 음원 IP 펀드 조성 및 전문 운용을 위해 베테랑 금융전문가인 서주희, 김재홍 리더를 영입했다고 3일 밝혔다.

뮤직카우 IP상품기획팀 책임자로 합류하게 된 서주희 리더는 삼일회계법인, 한국씨티은행, 삼성생명보험, 삼성자산운용, 삼성헤지자산운용, 토스뱅크 등 기존 금융권과 핀테크 업계 전반에서 금융 업무를 두루 경험한 17년 경력의 전문가다. 서울대학교와 콜롬비아 비즈니스 스쿨에서 경영학 학위를 받았으며, 자산운용 전문가로 그 밖에 재무자문, 심사 등의 업무 경험도 가지고 있다.

서주희 리더는 뮤직카우에서 추진 중인 대규모 음원 IP 펀드 조성과 운용에 대한 전반적인 업무를 이끌어 가는 것과 동시에, 뮤직카우가 보유한 음원 IP의 고도화된 상장 시스템을 구축 예정이다. 이용자를 위한 IP 펀드 상품 다양화도 진두지휘한다.

IP자산관리팀 책임자로 신규 선임된 김재홍 리더는 NH투자증권에서 17년 이상 근무하며 다양한 분야의 금융 업무를 맡아온 전문가다. 중앙대학교 법학과 졸업 후 NH투자증권에서 지점 영업, 해외투자펀드 기획 및 영업, 유가증권 담보 신용 및 대출 업무 등을 경험했으며, 헤지펀드 운용에 필요한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라임 브로커리지 서비스(PBS) 업무를 담당해 왔다.

김재홍 리더는 그동안 쌓아온 업무 경험을 기반으로 뮤직카우가 보유한 음원 IP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 및 체제를 한층 더 강화하고 IP 관련 데이터를 취합, 분석하는 업무를 총괄할 예정이다. 뮤직카우에서 매입하고 관리하는 음악 저작권의 규모가 급 성장하고 있는 만큼 뮤직카우는 이번 영입을 통해 더욱 체계적이고 전문성 높은 음악 저작권 관리를 전개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뮤직카우 관계자는 “이번 전문가 영입을 통해 더욱 체계적인 음원 IP 관리 시스템 강화 및 상품 다각화에 속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뮤직카우는 음악이라는 K-콘텐츠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혁신 문화금융 상품’을 고안해내고 시장을 만들어낸 문화금융 기업으로, 앞으로도 계속해서 음악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K팝의 가치를 보다 높여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