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티투마루, 제2회 대한민국 인공지능산업대상에서 장관상 수상

앤서링 AI(Answering AI) 스타트업 포티투마루(42Maru, 대표 김동환)는 9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제 11회 스마트 테크 코리아’에서 진행된 제 2회 대한민국 인공지능산업대상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국내 우수 인공지능 기술 기업 선정 및 시상을 통해 인공지능 산업의 활발한 선순환 생태계를 구축하고 산업 활성화를 위해 준비된 시상으로, 국내 AI 기업 1,500여개 사를 대상으로 2회의 전문 심사위원회 개최를 통해 선정됐다.

인공지능 분야 기술 부문(Cross-Industry)에서는 포티투마루의 장관상 수상을 비롯하여, 지능정보산업협회회장상은 와이즈넛,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 회장상은 소이넷, 그리고 매경미디어그룹 회장상은 위세아이텍에 그 영예가 돌아갔다.

포티투마루는 사용자의 질의 의도를 이해하고 방대한 비정형 데이터에서 단 하나의 정답을 도출하는 ‘딥 시맨틱 QA 플랫폼’을 개발 및 서비스하는 인공지능 스타트업이다. 자연어 처리 기술이 적용된 언어지능 플랫폼인 앤서링 AI 와 QA42, TA42, CHAT42, NL42, Search42, 텍스탠딩 등 다양한 언어지능 솔루션을 개발, 서비스하고 있다.

포티투마루 김동환 대표는 “포티투마루가 언어지능 관련 신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이러한 혁신적인 기술들을 실제 산업에 적용해 나가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도한 노력들이 장관상이라는 결과물로 나타난 것 같다.”며 “이번 수상으로 국내 인공지능 업계, 특히 언어 지능 모델을 중심으로 대한민국 IT 기술의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시장 진출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책임감을 가지고 더욱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