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나우, ‘의료 서비스 혁신’ 선도.. 포브스 100대 유망기업 선정

국내 1위 원격의료 플랫폼 닥터나우(대표이사 장지호)가 포브스 아시아 선정 ‘2022년 100대 유망기업(Forbes Asia 100 To Watch 2022)’에 선정되었다고 31일 밝혔다.

포브스 아시아는 헬스케어, 교육, 금융, 유통 등 11개 부문에서 유망한 스타트업 100개를 선정하여 발표한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은 ‘2022 100대 유망기업’에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650개 이상의 기업들이 지원했으며 전문가 집단의 평가를 통해 100개의 유망기업이 선정되었다.

닥터나우는 헬스케어 부문에 이름을 올렸으며, 한국에서는 닥터나우를 포함해 총 15개 기업이 선정되었다. 포브스 아시아는 닥터나우를 병원 및 약국과 협력을 통해 비대면 진료와 처방약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여 구글 플레이스토어 100만 건 이상 다운로드, 400억 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 유치를 이루어 낸 한국 최고의 의료 앱으로 소개했다.

국내 최초로 비대면 진료 및 처방약 배송 서비스를 시작한 닥터나우는 2020년 12월 서비스 론칭 이래로 현재까지 누적 회원 가입자 수 130만 명, 앱 다운로드 수 300만 건 이상을 기록하였다. 민간 의료앱 사상 최초로 양대 앱 마켓 순위 1위에 오르는 등 ‘국민 의료 앱’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닥터나우는 전문 의료인 실시간 Q&A ‘실시간 무료 의료상담’, ‘전담의사’를 통한 주치의 지정 상담, 처방약 복용 안내 서비스 ‘복약알림’ 등 비대면 진료 전후의 예방과 관리 영역까지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다. 또한 만보기, 건강기록, 건강꿀팁 등 다양한 헬스케어 서비스를 추가하며 ‘헬스케어 슈퍼앱’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