킥고잉·티머니, 모빌리티 서비스 연계 업무협약 체결

퍼스널모빌리티 공유서비스 ‘킥고잉’을 운영하는 ㈜올룰로(대표 최영우)가 ㈜티머니(대표 김태극)와 모빌리티 서비스 연계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올룰로와 티머니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적극적인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한다. 양사의 모빌리티 서비스인 ‘킥고잉’과 ‘티머니GO’를 연계하는 한편 대중교통-공유PM 간 환승 시스템을 구축하고 통합 이용을 위한 상품 개발도 추진할 예정이다.

서울 거점으로 강력한 대표성 및 인프라를 갖춘 킥고잉과 통합 이동 서비스 플랫폼 티머니GO의 만남으로 출발지에서 목적지까지 끊김없이 편리하게 이동하는 진정한 의미의 MaaS(Mobility as a Service)가 구현될 전망이다. 현재 국내에는 대중교통과 공유PM 서비스를 통합한 형태의 구독 상품이 없는 가운데, 각 업계를 대표하는 두 기업이 만나 통합 상품 개발을 추진하는 데서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킥고잉은 다양한 대중교통 이동수단과의 연결성을 강화해 고객층을 확대하는 한편 대중교통 환승 시스템과 통합 구독 상품 등을 통해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더 나은 이동 경험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본 업무 협약에 대한 체결식은 지난 31일 티머니 본사 회의실에서 진행됐으며, 올룰로 최영우 대표와 티머니 모빌리티 사업부장 조동욱 상무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최영우 올룰로 대표는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이동에 있어 대표성을 지닌 킥고잉과 티머니가 공동으로 모빌리티 사업을 추진하게 되어 뜻깊다”며 “이번 MOU를 기점으로 MaaS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고, 일상 속 모든 이동의 한 축을 담당하는 모빌리티 서비스로 자리매김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킥고잉은 최근 전동킥보드에 이어 전기자전거 서비스를 출시하며 자체 모빌리티 라인업을 확장했다. 이동수단 추가로 서비스 접근성과 고객 선택권을 강화하는 동시에 다양화되는 이동 수요를 충족시키며 보다 많은 이용자들에게 이동의 즐거움을 제공하고 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