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드박스네트워크 커머스 머치머치, ‘MEMEZ(미미즈)’로 리뉴얼 오픈

MCN 업계 대표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대표 이필성)가 자사 커머스 플랫폼 ‘머치머치’를 ‘MEMEZ(미미즈)’로 전격 리뉴얼 했다고 13일 밝혔다.

샌드박스의 크리에이터 커머스 플랫폼 머치머치는 ▲상품 기획 의뢰 ▲전문가 컨설팅 ▲상품 디자인 및 제작 ▲판매처 세팅 ▲배송 관리 ▲고객 서비스 응대 ▲판매수익 정산 등 IP를 상품화 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샌드박스는 유튜브 상품 기능 공식 파트너사로 콘텐츠와 연관 있는 머치머치 상품은 유튜브 영상 영역에 표시되기도 한다.

2020년 6월 론칭 한 머치머치는 팬들에게는 좋아하는 크리에이터, 인플루언서들의 굿즈를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쇼핑몰로 크리에이터에게는 자신의 IP를 활용해 새로운 수익 창출 및 소통이 가능한 창구로 주목받았다.

또한 조나단, 하하하, 예랑가랑, 침착맨, 주호민을 비롯한 소속 크리에이터 뿐만 아니라 JTBC 유명가수전, 문명특급, 좀비트립 등 높은 인기를 얻고 팬덤을 형성한 콘텐츠 및 브랜드와 함께 성공 사례를 만들어내며 콘텐츠 IP 상품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샌드박스는 론칭 2년 만에 머치머치를 MEMEZ라는 새로운 브랜딩으로 웹사이트를 새단장하고, ‘특정한 영역에 국한되지 않는 유연한 형태의 콘텐츠, 미디어의 경계를 넘나들며 유행과 문화를 만들어내는 크리에이티브 컬쳐 마켓’으로 탈바꿈한다.

크리에이터 머천다이즈에 초점을 맞추었던 머치머치와 달리 MEMEZ는 아티스트, 브랜드 등 다양한 콘텐츠 IP로 상품화 영역을 강화하고, 이에 스토리텔링을 더한 MD상품을 선보여 소비자들에게 보다 더 특별한 구매 경험을 선보인다. 또한 위탁 판매 영역을 확장해 트렌디하고 다채로운 IP 상품을 MEMEZ만의 방식으로 큐레이션할 예정이다.

한편 새단장한 MEMEZ에는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공식 굿즈가 새롭게 출시되어 판매되고 있다.

샌드박스 커머스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김준연 총괄은 “크리에이터 뿐만 아니라 탄탄한 팬덤을 가진 다양한 콘텐츠로 IP 상품화 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브랜드 리뉴얼을 단행했다”라며 “MEMEZ는 지금 가장 트렌디하고 인기있는 문화와 크리에이티브, 아이디어를 만날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