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2022년 아기유니콘 200 육성사업’ 국민심사단 모집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는 ‘아기유니콘 200 육성사업’ 지원 대상 기업 최종 선정에 참여할 국민심사단을 9월 27일부터 10월 1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아기유니콘 200 육성사업’은 유니콘기업 탄생을 촉진하기 위한 벤처정책 브랜드로, 혁신적 사업모델과 성장성을 검증받은 업력 7년 이내 창업기업을 선정해 지원한다.

선정기업에는 시장개척비용 최대 3억원에 특별보증, 정책자금 등 추가 인센티브를 지원해 예비유니콘(기업가치 1천억원 이상)으로 성장하도록 돕는다.(’22년 인센티브 신설, 보강)

’22년 하반기 아기유니콘 200 지원 기업은 40개사 모집에 334개사가 신청해 8.4:1의 경쟁률을 기록할 정도로, 스타트업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21년까지 선정돼 지원을 받은 100개사(’20년 40개사, ‘21년 60개사 선정)는 신청 당시보다 1,920개(기업당 19.2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해 종사자 수가 1.5배 증가(55.6%)했다. 매출액은 5,844억원이 증가해 기업당 약 2.8배 성장(177%)했다.

또한 100개사 중 60개사가 6,767억원의 후속 투자를 유치해 사업 신청 당시 대비 자본금이 약 3.3배 증가했으며, 기업가치 1천억을 넘은 예비유니콘 기업 18개사를 배출했다.

50인 내외로 구성될 국민심사단은 다양한 국민들의 시각을 반영해 국내·외 최고 민간 전문평가단 40명과 공정하고 투명한 평가를 진행한다.

국민심사단과 전문평가단은 같은 평가항목으로 기업을 평가하며, 전문평가단(70%), 국민심사단(30%) 결과를 합산해 최종적으로 기업을 선발할 예정이다.

평가항목은 ▲유니콘 기업으로의 성장가능성(60점) ▲해당기업이 유니콘 기업이 되길 지지·응원하는 정도(30점) ▲사회공헌 가능성(10점) 등 기술의 혁신성과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을 판단할 계획이다.

국민심사단 참가를 희망하는 분은 투자 및 창업 관련 증빙서류를 구비해 온라인(k-unicorn.or.kr 또는 k-startup.go.kr)으로 접수하면 되며, 신청인원이 정원을 넘을 경우 추첨을 통해 선발한다.

선발된 국민심사단은 다음 달 25일(화) COEX 컨퍼런스룸에서 진행되는 심사에 참여하게 되며, 국민심사단 참가자에게는 심사수당을 지급한다.

중소벤처기업부 이대건 벤처혁신정책과장은 “내년에는 선정된 기업들이 국내 시장을 넘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아기유니콘 2.0’ 정책을 마련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