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 스타트업 ‘백스다임’, 팁스 선정

백신개발 바이오 스타트업 ‘백스다임’(VAXDIGM, 대표 김성재)이 중소벤처기업부 팁스(TIPS) 프로그램에 최종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팁스 선정은 엑셀러레이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의 추천으로 이뤄졌으며, 백스다임은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의 ‘2022년 아기유니콘 육성 프로젝트’로 선발된 기업이다.

팁스는 중기부와 민간 투자사가 함께 시장을 선도할 기술력과 사업성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선정해 연구개발(R&D), 사업화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백스다임은 향후 2년간 5억원의 기술개발(R&D)자금을 지원받는다. 백스다임의 팁스사업 과제는 ’트윈데믹백신신속생산 원천기술 개발’ 이다.

2021년 설립한 백스다임은 COVID-19 백신을 포함한 개량형 백신과 많은 전문가들이 예측하는 미래 신종전염병에 대한 백신을 신속하게 개발하기 위한 원천기술을 사업화 중인 스타트업이다. 현재 백스다임에서는 백신항원 단백질 신속생산 원천기술을 활용하여 합성항원백신을 저비용으로 신속하게 개발 및 생산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백스다임 김성재 대표는 “이번 팁스 선정을 계기로 아기 유니콘까지 빠르게 성장하겠다. 항원백신제조 원천핵심기술 확보를 위해 올해 말부터 시작되는 비임상 시험을 통해 연구개발과 기술 고도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백스다임은 신속 합성항원백신제조 원천기술을 통해 코로나19 백신뿐만 아니라 미래에 인류를 위협할 가능성이 있는 팬더믹에 대한 선제적 대응을 위한 백신 플랫폼 개발에 적극 매진할 예정이다. 2021년 G7정상회담에서 G7정상들은 팬더믹발생 100일 이내에 생산이 가능한 백신기술을 확보하기 위하여 협력하는 것에 합의한 바 있다.

김성재 대표는 “백스다임의 신속 합성항원백신 플랫폼을 미개발된 백신 개발 등에도 응용하고, 빠른 기술이전을 통한 매출 성장에 드라이브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