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득, 한국이콜랩과 친환경 세제 업무협약 체결

 

 

뽀득이 한국이콜랩과 공동 개발한 친환경 세제를 활용해 ESG 역량 강화에 나선다.

식기 렌탈 세척 스타트업 뽀득이 한국이콜랩과 친환경 세척 세제의 개발 및 공급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사는 ▲친환경 세제 개발 ▲세제의 공급 관리 ▲식기세척기 유지 관리 컨설팅 ▲수처리 및 수질관리 컨설팅 ▲식기 세척 자동화 기술 공유 등에 협력한다. 특히 뽀득은 연구개발센터 CTC의 자동화 세척 기술 고도화에 한국이콜랩과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앞서 한국이콜랩은 지난 5월부터 뽀득과의 공동 연구를 통해 세척에 드는 비용과 에너지를 최소화한 친환경 세제를 개발해 냈다. 이콜랩의 한국법인인 한국이콜랩은 물과 에너지 절약, 온실가스 배출 절감 분야의 선도기업이자 호텔이나 식품 생산시설의 살균 작업을 통해 식품안전 및 위생·청결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는 통합솔루션 전문기업이다. 현재 국내 약 1만여 개 고객사의 수익뿐만 아니라 사회적 가치까지 동시에 창출하는 공유가치창출(CSV)과 ESG 경영 실천을 돕고 있다.

양사가 함께 개발한 식기 세척기 전용 세제는 뽀득의 스마트 팩토리에 공급된다. 뽀득은 식기 렌탈 및 세척 서비스 스타트업으로, 총 3천 평 규모의 스마트 팩토리를 통해 매일 약 40만 개의 식기를 공급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뽀득은 고객의 위생적인 환경 조성과 친환경 경영 지원을 더욱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이콜랩 인스티튜셔널 사업부 최성만 총괄전무는 “뽀득이 ESG 경영을 통해 건강하게 비즈니스를 확장해 나가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뽀득의 비즈니스 성공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뽀득 박노준 대표는 “위생 및 세척 분야에서 100년의 역사를 가진 이콜랩의 혁신 기술과 노하우 덕분에 운영의 효율성은 높이면서 뽀득이 추구하는 친환경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뽀득을 통해 효율적으로 ESG 경영을 실천하는 데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