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포인트-GS에너지, ‘더 지에스 챌린지 퓨처에너지’ 3기 모집


GS에너지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블루포인트파트너스가 차세대 에너지 스타트업과 함께하는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 ‘더 지에스 챌린지 퓨처에너지'(The GS Challenge. Future Energy) 3기를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더 지에스 챌린지 퓨처에너지’는 다양한 분야에서 높은 잠재력을 가진 에너지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에너지 분야를 선도해 나갈 혁신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여 안정적인 산업 생태계 구축과 함께 GS에너지와의 시너지를 통한 지속 가능한 미래 가치 창출에 중점을 두고 있다.

이처럼 유망 스타트업을 통해 혁신을 꾀하는 대기업의 ‘오픈이노베이션’은 활발하게 이뤄지는 추세다. 스타트업 역시 새로운 판로 개척과 시장 확대를 위해 대기업과의 협업에 활발하게 나서고 있다.

‘더 지에스 챌린지 퓨처에너지’ 3 기에서는 ▲그린에너지 생산과 활용 ▲탄소 포집 활용 및 수소 경제 ▲ 신모빌리티와 배터리 연관사업 등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혁신 스타트업을 찾는다.

다음 달 18일까지 2인 이상의 스타트업 및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참가 신청접수가 진행되며 심사를 통해 선발된 스타트업에 대해서는 약 5개월간의 밀착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선정 스타트업에는 블루포인트가 보유한 시장 적합성 검증 프로그램과 GS에너지 및 계열사 현업 전문가와의 PoC(사업실증) 기회 및 투자유치 기회도 함께 제공된다. 앞서 1~2기에는 각 14대 1, 9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팀들이 액셀러레이팅 과정을 거쳐 최종 데모데이에서 사업 성과를 공유한 바 있다.

김용건 블루포인트 부대표는 “최근 지속가능한 미래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가치 실현에 집중하고 있는 혁신 기술 스타트업과 대기업 간의 협력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며 “1~2기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운영한 전문 역량을 활용하여 스타트업을 지원하는데 주력하고 GS에너지와의 시너지 창출을 통한 차별화된 오픈이노베이션 사례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GS에너지 관계자는 ‘더 지에스 챌린지 퓨처에너지’ 3기는 스타트업과 함께 성장하고자 하는 GS에너지의 의지와 혁신적인 기업문화를 적극 반영하고 있다”며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GS에너지의 방향성에 따라 선발된 스타트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과 투자를 통해 긍정적인 상생협력 모델 구축과 다양한 성공 사례를 지속해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관련 기사 더 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