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지인 운영사 테키,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투자 유치

 

 

AI 매칭 결혼 정보 플랫폼 ‘모두의지인’이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모두의지인은 AI, 알고리즘, 빅데이터 분석 등의 기술을 기반으로 개인의 성향과 취향을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로보 어드바이저와 심리상담가, 전문 매칭 어드바이저가 함께 고객의 성혼을 돕는 AI 기술 기반 결혼정보 플랫폼이다.

테키에 따르면 이번 시드 투자는 ‘모두의지인’을 운영하는 테키의 큰 시장 잠재력과 온라인 서비스 매칭 로보어드바이저 기술의 우수함을 높이 평가해 이루어졌다. 테키는 LG디스플레이 연구개발팀 출신의 신민호 대표와 연애결혼 정보 유튜버인 성지인 대표가 공동대표를 맡고 있다.

모두의지인 신민호 대표는 “모두의지인은 국내 유일한 AI 기술을 기반으로 한 결혼 정보 플랫폼이다. 이번 투자는 모두의지인의 빅데이터 기술력을 높게 평가해 이루어졌다. 이번 투자 유치를 바탕으로 서비스 고도화 및 기술 개발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모두의지인은 업계 최초 AI 기반 결혼 정보 매칭 방법 및 장치로 특허를 취득한 바 있으며, 21년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표창을 받았다. 또한, 2020년과 2021년 KCBA 대한민국 소비자 브랜드 대상 수상, 2021년 중소기업진흥공단 혁신대상을 수상하며 기술력을 인증받았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