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커머스 기업 쿠팡, 대구다채몰 상생기획전으로 중소상공인 지원 나서

이커머스 기업 쿠팡이 오는 30일까지 상생기획전을 연다. 이번 상생기획전은 대구지역 소재 중소상공인의 판로 확대를 위한 것으로 쿠팡과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DIP)과 협력해 마련됐다.

박대준 쿠팡 신사업 부문 대표는 “판로 확대에 어려움을 겪는 대구지역 중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이번 기획전을 마련했다”며 “많은 고객이 이번 상생기획전으로 지역기업의 우수한 상품을 만나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대구시와 DIP가 운영하고 있는 온라인 쇼핑몰 ‘다채몰’의 입점 업체 상품을 판매한다. ‘다채몰’은 대구지역 중소상공인의 온라인 마케팅 활성화와 온라인 홍보마케팅 지원을 위해 운영되고 있는 곳으로, 이번 기회를 통해 ‘다채몰’과 쿠팡에 입점한 업체의 상품 홍보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기획전을 시작하는 11일에는 ‘다채몰’ 입점 업체 중 쿠팡에 입점하지 않은 업체를 대상으로 오프라인 품평회를 진행한다. 오프라인 품평회에는 대구지역 업체 24곳이 참여하며, 쿠팡의 BM(브랜드매니저) 2명도 직접 참석해 쿠팡의 온라인 판매 노하우를 소개한다. 쿠팡은 품평회를 통해 거래 채널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대구지역 중소상공인의 판로 개척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