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듀테크 기업 클래스팅, ‘미래형 교수학습 지원’ 위해 충북교육연구정보원과 맞손

클래스팅이 지난 17일 충북교육연구정보원과 ‘인공지능기반 맞춤형 학습지도’를 위해 MOU를 맺고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양 측은 본 MOU를 바탕으로 인공지능·빅데이터 기반의 미래형 교수학습 환경을 지원하기 위해 양 기관이 보유한 경험과 자원을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클래스팅은 교사의 데이터 기반 학급운영을 돕는 클래스팅 서비스와 고도의 AI 기술로 학생의 개별 학습 성취도를 높이는 AI 러닝 서비스를 통해 충북 지역의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기반의 미래형 교수학습을 현실화할 계획이다.

조현구 클래스팅 대표는 “충북교육정보원과의 협약이 충북 지역의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기반의 미래형 교수학습을 선도하는 마중물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며, “단순히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뿐만 아니라, 많은 선생님과의 만남을 통해 교육 현장에 필요한 요구사항을 듣고 제품 개발에 반영하는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