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주컴퍼니, 490억 원 투자 성공리에 유치

의식주컴퍼니가 총 490억원 규모의 시리즈C 투자를 유치했다고 16일 밝혔다.

비대면 모바일 세탁서비스 ‘런드리고’를 운영사 의식주컴퍼니는 이번 투자금을 바탕으로 늘어나는 고객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스마트팩토리 물류 자동화와 고객 경험 향상을 위한 CS 시스템 고도화, 런드리고의 신규 서비스 지역 확장에 집중 투입, 양적성장과 함께 질적으로도 한층 더 향상된 세탁 품질과 고객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투자는 국내 1세대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 H&Q코리아가 300억원을 투자해 리드했으며, 베저스-KB인베스트먼트 컨소시엄, 페블즈자산운용, KB증권, 한화투자증권, 무신사 등이 신규 투자자로 함께 했다. 기존 투자사 중에서는 알토스벤처스, 아주IB투자, 소프트뱅크벤처스가 투자에 참여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H&Q코리아 측은 “모바일 세탁의 미래 성장 가능성과 1~2인 가구 증가로 인한 집안일의 외주화, 고급화라는 라이프스타일의 근본적인 변화 속에서 의식주컴퍼니가 게임체인저가 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성우 의식주컴퍼니 대표는 “세탁 산업에 혁신을 일으켜 바쁜 현대인의 삶을 윤택하게 하는 일에 일조할 수 있어 기쁘며 그 여정에 국내 유수의 투자사들이 참여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큰 투자를 유치한 만큼 의식주컴퍼니가 한국을 넘어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회사로 성장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