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엥자이렉스’ 개발사 하이, CJ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75억 원 투자 받아

디지털치료제 전문기업 하이는 75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 유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로써 하이의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115억원이다.

하이는 디지털치료제 전문기업으로 진단과 치료를 결합한 디지털표적치료제(Digital Theranostics)를 개발하고 있다. 하이의 주력 제품 중 하나인 범불안장애 디지털치료제 엥자이렉스(Anzeilax)는 식약처로부터 확증적 임상실험 허가를 받아 진행 중이다. 이 밖에도 치매 진단과 치료를 위한 알츠가드(Alzguard), ADHD 아동들을 위한 뽀미 (Forme)등을 개발하고 있다.

하이의 시리즈 B 투자를 주도한 KB증권의 오영주 팀장은  “하이는 투자환경의 어려움 속에서도 투자를 성공적으로 완료함으로써 대내외적으로 하이 제품의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게 되었다.”라고 이번 투자의 의미를 말했다.

하이의 김진우 대표는 이번 시리즈B 투자 유치의 의미에 대해 “이번 투자는 하이가 추구하고자 하는 디지털표적치료제의 가능성과 글로벌 진출에 대한 담대한 방향에 대해 여러 투자자들이 동의해 준 것에 큰 의미를 두고 싶다”라며 “특히 국내 굴지의 제약회사인 동화약품으로부터의 투자 유치는 향후 하이의 성장 속도를 배가 시켜줄 것”이라고 말했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