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SIA 주관 ‘2022 제2회 KESIA 초기투자역량강화세미나’ 개최

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이하 KESIA)가 주관하는 ‘2022 제2회 KESIA 초기투자역량강화세미나’가 오늘부터 7일까지 2일간 마루360에서 진행된다. 본 세미나는 초기투자기관에서 일하는 백오피스 직원들과 심사역 등 기관의 실무자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올해 2022 KESIA 초기투자역량강화세미나에 이어 2022년 두 번째 역량강화 세미나이다.

참가자들은 초기투자에 대한 A to Z까지 ▲조합결성▲회계▲세무 실무▲스타트업 투자 동향▲투자회수 및 EXIT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으며, 다양한 관계자 및 전문가들과 함께 네트워킹에 참여할 수 있다.

첫째날에는 KESIA 이용관 회장이 연사로 나서 ‘산업의 변화와 스타트업’을 주제로 산업과 스타트업의 관계성과 시사점을 진단한다. 이후 빅뱅엔젤스 황변선 대표가 창업기업을 보는 3가지 관점 대해 세미나를 진행한다.

둘째날에는 벤처스퀘어 명승은 대표가 ‘투자회수, EXIT, 액셀러레이터 산업의 미래’에 대한 주제로 스타트업 생태계에 대한 강의를 진행한다. 이후 매쉬업엔젤스 이택경 대표가 ‘초기투자자가 바라본 투자 생태계 현황’을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한다.

그 외 미라파트너스 박미라 대표, 블루포인트 차병곤 이사, 라이징에스벤처스 장지영이사 등이 연사로 참여해 다양한 스타트업 초기투자에 대한 의견을 공유한다.

KESIA 이용관 협회장은 “국내 스타트업 업계를 이끌고 있는 초기 투자기관들의 실무자들이 정확한 정보와 명확한 비전을 갖도록 세미나를 기획했다”며 “향후 관련 업계 종사자들이 정보를 교류하고 친밀도를 높여 스타트업 생태계의 선순환에 기여하겠다”고 행사 취지를 말했다.

한편 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는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탈, 기업형 벤처캐피탈(CVC), 신기술금융사 등 초기벤처 투자에 특화된 기관이 모인 단체다. 시장의 다양한 구성원이 공동으로 투자 회사 창구를 넓히고, 초기 투자 기관 간의 상호 유대 협력을 강화, 창업 생태계에 새로운 성장을 이끌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됐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