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감한 인사정책으로 최고의 혁신기업이 된 넷플릭스

0

사용자 삽입 이미지넷플릭스(Netflix)라는 회사를 아는가? 전통의 비디오 렌탈 회사인 블록버스터를 파산으로 이끈 장본인으로, 최초에 우편으로 최신의 비디오나 DVD를 주고받는 사업을 연간 단위 멤버십으로 시작해서, 현재는 VOD(Video on Demand) 사업과 셋탑박스, 그리고 각종 스마트 TV 사업에 빠지지 않는 단골 협업 파트너로 가장 무섭게 성장하고 있는 혁신기업의 대표주자이다.
 
이 회사에는 단순히 새롭게 변신한 사업영역에서만 배울 것이 있는 것이 아니다. 회사 자체와 이곳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혁신의 DNA로 가득차 있으며, 이런 변화를 이상적이라고 생각했던 내용들을 실제로 과감하게 수행한 경영진들의 생각은 정말 많은 것을 생각하게 만드는 회사이다.
 
넷플릭스는 회사라는 곳이 진행시키게 되는 프로세스를 두 가지로 구분한다. 좋은 프로세스는 사람들이 더 많은 일을 시도하도록 돕는 것이고, 나쁜 프로세스는 회복 가능한 실수임에도 이를 못하도록 막으려 애쓰는 것이다. 넷플릭스는 제조업 환경이 아닌 창의적 환경을 더 믿는다. 실수를 못하게 하는 것은 실제로 훌륭한 업무도 수행할 수 없도록 한다. 따라서 이 회사는 훌륭한 업무성과를 가로 막는 나쁜 규칙을 없애고자 적극적으로 노력한다.
 
이 회사는 휴가정책을 없앰으로써 인사부분에서도 혁신을 이루어냈다. 2004년까지 각 직원이 쓸 수 있는 휴가일자가 정해져 있었다. 그랬더니 모든 직원들이 야근을 하고, 업무시간 외에 이메일을 확인하고, 개인적인 용무를 처리하기 위해 오후에 잠깐 시간을 내는 것이 현실이었다. 재미있는 것은 이때에 이미 넷플릭스는 출퇴근을 따지지 않아다는 것이다. 즉, 직원들이 얼마나 많은 시간을 근무하는지 굳이 추적하지 않았다. 그러다 보니, 여기에서 의문이 생겼다. 과연 그들이 얼마나 쉬고 있는지 추적했을까? 그것도 그렇지 않았다.

그래서 그들은 이를 회사의 정책에 반영하였다. 넷플릭스에서 인용하자면 “우리가 9-5 정책을 가지고 있지 않은 것처럼, 휴가 정책도 필요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넷플릭스는 휴가정책을 가지고 있지 않고 자리에 있는지 확인하지도 않는다. 회사는 처음에는 “놀라운 친구들”이라고 불리는 사람들을 찾아서 지원하는 강력한 문화를 만들어야 했다. 이런 사람들을 넷플리스에 입사시키고 계속 다니도록 더 많은 연봉을 지불했다. 성과가 높은 직원들에 대해 회사는 그들의 휴가일자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었다. 그 직원들이 결국 더 많은 휴가를 사용하기는 하지만 그러한 휴가일자는 그들이 추가적으로 일하는 시간을 모두 보상하고 남기 때문이다.
 
누구나 이런 내용을 이야기한다. “결국 성과와 그 사람이 자신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는가?”가 중요하지 자리에 있는지 여부는 중요하지 않다고 … 그러나, 생각을 하고, 이를 실천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이런 넷플릭스의 정책은 결국 “놀라운 친구들”이 더욱 많이 이 회사에 들어가서 일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경쟁력이 되었고, “놀라운 친구들”은 끊임없는 혁신으로 넷플릭스가 현재와 같이 세계적인 혁신회사로 이름을 올릴 수 있게 만들었다. 선입견을 깨고 실행하는 것. 그것이 혁신기업의 조건이다.


글 : 정지훈
출저 : http://health20.kr/2164

About Author

/ jihoon.jeong@gmail.com

Professor, Future Designer, Biomedical Engineer, Medical Doctor, Health 2.0 Evangelist. Writer/Blogger on the Future.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