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임지훈

/ jimmyrim@gmail.com

인터넷, 모바일, 게임, 기술기반기업 등 초기 스타트업에 벤처투자를 하는 K Cube Ventures의 대표이사입니다.

스타트업 가이드 스타트업 성장통 – 초기멤버 이슈

스타트업을 경영하는 대표이사에게 현재 가장 큰 고민이 무엇이냐고 물으면 아마도 10명 중에 9명은 ‘사람’에 대한 고민이 많다고 할 것입니다. (어쩌면 10명일 수도 있어요) 그만큼 회사 경영은 ‘사람이 전부’인데, 사람에 대한 고민은 크게 보면 3가지로 나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1) 좋은 인재를 뽑아야 하는데 어떻게 잘…

By
씽크 라운지 칭찬의 덫

저번에 많은 스타트업 대표이사들이 후회하는 것 중 하나가 ‘착한 리더’가 되려고 노력했던 것이라고 했는데요, 비슷하면서도 살짝 다른 것으로 ‘칭찬’을 많이 한 것을 후회하는 리더들도 많습니다. ‘뭥미? 칭찬을 한 것을 후회한다고?’ ‘칭찬은 고래도 춤을 추게 하는데?’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을 것입니다. 그런데, 칭찬도 잘 쓰면…

By
스타트업 가이드 착한 리더? 좋은 리더?

대부분의 스타트업 대표이사들은 창업을 하고 나면 ‘착한 리더’가 되려고 마음을 먹는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함께 했던 리더들이 착하지 않았기 때문에 반대심리가 더 강한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정말로 대부분의 스타트업 대표들은 그렇습니다. 그런데 재미있는 것이 (저를 포함해서) 케이큐브 패밀리 대표이사들, 스타트업 월드의 대표들을 보면 얼마 지나지 않아서…

By
뉴스 기술기업 ‘묻지마 투자 프로그램’을 런칭합니다

최근에 사업계획을 수립하면서, 경쟁이 아닌 ‘본질’에 대해서 생각을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면서 업계가 케이큐브 및 투자회사들에게 바라는 것은 무엇인지, 현재 업계에서 꼭 필요하지만 부족한 것은 무엇인지, 케이큐브가 가장 잘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인지, 케이큐브스러움이 무엇인지 많은 분들께 말씀도 듣고, 또 내부에서 논의도 해보았습니다. 그러다 보니…

By
씽크 라운지 경쟁에 대하여

케이큐브가 최근에 2014년 사업계획을 세우는 시간을 가졌답니다. 어디에 얼마를 어떻게 투자하겠다 수준의 사업계획은 아니었고(그것은 정말 모르겠어요), 우리가 제대로 가고 있는지를 ‘큰 그림’ 차원에서 토의를 많이 하는 그런 세션이었어요. 그런데, 사업계획을 세우다 보면 시장환경과 경쟁환경에 대해서 논의를 하게 되잖아요? 저희도 했었답니다. 그래서 최근 1-2년 사이에 새롭게…

By
스타트업 가이드 좋은 리더란, 좋은 의사결정을 내리는 사람

좋은 리더란 무엇인가처럼 많이 회자되는 주제도 없습니다. 리더를 다룬 수 많은 서적들과 기사들. 저마다 좋은 리더는 이러저래해야 한다고 쓰여 있습니다. 예를 들어 좋은 리더는 모든 사람을 똑같이 대하지 않고 그 사람에 맞게 대해야 하고, 구체적인 피드백을 줘야 하고, 커뮤니케이션을 잘 해야 하고, 지속적으로 배워서 성장하면서…

By
스타트업 가이드 딱 한 가지만 조언한다면 – Team, Team, Team

스타트업들에게 조언을 해 주는 것은 사실 조심스럽습니다. 왜냐하면, ‘정답’이 없는 것을 만들어내는 일이 스타트업일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게 ‘딱 한가지만’ 조언을 해달라고 하면 주저 없이 “시간이 더 걸리더라도 최고/최적의 팀 (right team)을 꾸리는데 최선을 다 해라”라고 얘기해줄 것 같습니다. 사람이 중요하다, 팀이 중요하다는…

By
스타트업 가이드 글로벌, 글로벌, 글로벌 (Global, Global, Global)

스타트업 월드에서 ‘글로벌(Global)’이 큰 화두입니다. “우리는 처음부터 글로벌 서비스를 지향합니다.” 라고 말씀하시는 창업자들이 생기고 있고, 정부 주도로 실리콘밸리 연수를 시켜주는 프로그램도 있습니다. 이 외에 해외 진출을 도와주는 프로그램, 글로벌 컨퍼런스 등이 여기저기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총론적으로는 매우 좋은 현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상대적으로 작은 한국 시장의 한계를 극복할…

By
스타트업 가이드 스타트업에 관심있는 비개발자 여러분들께

요즘 확실히 스타트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습니다. 외국계 전략 컨설팅 회사, 국내 굴지의 대기업 사업기획 출신들 등 소위 잘나가는 직업에 있던 비개발자 친구들이 기업의 임원이 되는 것을 커리어의 목표로 삼곤 했었는데 요즘에는 ‘스타트업에 가면 어떻게 될까?’ 정도 이상의 관심들은 갖고 있습니다. 그런데 관심을 가지다 거기서 끝나는 경우가…

By
스타트업 가이드 남의 말 듣지 말고 믿는대로 해라!

정보 홍수의 시대입니다. 사회 전체적으로도 그렇고, 스타트업 생태계에서도 그렇습니다. 수 많은 사람들이 ‘이렇게 해야 성공한다’ 고 얘기를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재미있는 점은 수 많은 사람들이 얘기하는 것이 다 다르다는 겁니다. – 개발력이 뛰어난 스타트업이 성공한다 vs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다 – 한 명의 비전이 뛰어난…

By
스타트업 가이드 회사의 성장과 그릇의 크기

얼마전에 누군가가 제가 아래와 같은 질문을 했습니다. “스타트업이 성장하고 잘 나가다 보면 초기 멤버가 아닌 외부의 경험 많은 사람을 초기 멤버 위로 데리고 오는 일들이 종종 있는데, 그러면 그 초기 멤버는 너무 억울하지 않을까요? 초기부터 정말로 열심히 한 사람인데?” 그 친구가 제게 원했던 답이 “그러네,…

By
스타트업 가이드 피벗(Pivot)은 유행이 아닙니다

요즘 스타트업 월드에서 ‘피벗(Pivot)’처럼 자주 들을 수 있는 단어도 없는 것 같습니다. 누구나 피벗, 피버팅을 얘기하고 있고, 피벗한 것을 린 스타트업(Lean Startup)이라는 바이블을 따른 것으로 이해하고 자랑스럽게 얘기하는 분들도 있는 것 같습니다. 아래는 제가 자주 접하는 상황입니다. (과장을 좀 한 가상의 대화임을 말씀드립니다) 생각보다 자주…

By
씽크 라운지 Think Big, Think Impossible!

저는 제 일을 사랑합니다. 그리고 스타트업을 하시는 분들이 세상을 더 아름답게 만든다고 굳게 믿고 있습니다. 그렇기에 스타트업을 하시는 분들을 진심으로 존경하고, 또 역량 있는 많은 분들이 스타트업을 하시길 간절하게 원합니다. 다행히, 창업에 대한 인식이 긍정적으로 변하고 있고, 또 많은 분들이 창업에 대해서 진지하게 고민을 하시기도,…

By
씽크 라운지 논리와 스마트함으론 부족하다. ‘일’은 ‘사람’이 하는 것이다!

사회생활을 얼마 하지 않은, 그리고 대체로 똑똑한 친구들 중에는 비즈니스가 스마트함을 기반으로 한 논리의 싸움이라고 믿고 있는 친구들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러다 보니 사업 분석이 가장 중요하고, 그것을 바탕으로 내가 맞다, 네가 틀리다 논의를 하고, 그러다가 정작 ‘일’이라는 것은 ‘사람’이 하는 일이라는 것을 놓치기도 하고요.…

By
1 2 3 4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