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이예화 기자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비디오 [명조채널 14화] 2016 명조채널 결산

14, 34, 23, 1214 각각의 숫자가 의미하는건 뭘까요. 2016년 마지막 명조채널을 맞아, 명조채널 총결산을 준비했습니다. 숫자로 보는 명조채널, 명MC가 뽑은 베스트 영상편지는 물론 올 여름부터 숨가쁘게 달려온 명조채널을 함께 되돌아보시죠.

By
비디오 [명조채널 14화] 스.친.소-이어링 이혁재 대표

2016년 마지막 명조채널, 스.친.소 초대손님은 더 듣고싶은 짧은 이야기 이어링​ 이혁재 대표님입니다. 앱을 설치하고 이어폰을 연결하면 별도 앱을 실행시키지 않고도 바로 구독한 채널의 콘텐츠를 들을 수 있는 이어링 서비스 소개는 물론, 이어링 이벤트 당첨자 발표도 이어질 예정인데요, 이어링과 특별한 인연으로 맺어질 행운의 주인공, 명조채널에서 확인해주세요.

By
비디오 [명조채널 13화] 응답하라 스타트업-탈잉, 프론티

명조채널 13화, 응답하라 스타트업에 출연한 스타트업은 원어민 화상 튜터링 직톡을 서비스하는 프론티 심범석 대표님, 대학생 재능연결 플랫폼 탈잉의 김윤환 대표님입니다. 오늘보다 더 나은 내일의 나를 위해 투자하는 두 서비스, 자세한 이야기는 영상을 통해 확인해주세요.

By
비디오 [제 23회 오픈업] 벤처스퀘어 명승은 대표 ‘2016 스타트업 10대 뉴스’

제 23회 오픈업이 지난 16일 판교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열렸습니다.  ‘2016년 스타트업 평가 및 2017년 전망’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오픈업은 올 한해를 되돌아보고, 다가올 2017년을 준비하는 자리로 마련됐습니다. 오픈업 1부, 첫번째 순서로 명승은 벤처스퀘어 대표가 ‘2016 스타트업 10대뉴스’ 를 전합니다.

By
비디오 [명조채널 12화] 응답하라 스타트업-비브, 포즈

명조채널 2부, 응답하라 스타트업에는 전문음악팀 섭외 및 공연기획 플랫폼 비브 이다영 대표님과 정찰제 사진 영상 촬영 플랫폼 포즈 오준호 대표님이 출연합니다. 지금 이순간, 음악으로 특별한 순간을 만들어 나가는 비브와 특별한 이순간을 기록하는 포즈가 들려주는 이야기 함께 보시죠.

By
비디오 [명조채널 12화] 스.친.소-원티드 이복기 대표

명조채널 12화, 스.친.소(스타트업과 친해지고 싶소) 게스트는 지인추천기반 채용서비스 원티드 이복기 대표님입니다.  원티드는 추천인이 자신의 지인을 추천하고 지인의 채용이 성사되면 추천인이 보상받는 지인추천 기반 채용서비스입니다. 나에게 꼭 맞는 회사를 찾고 싶은 인재, 인재를 찾고 있는 기업, 보석같은 인재를 알고 있는 추천인들을 엮어, 모두에게 윈윈(win-win)을 만들어가는 원티드의…

By
비디오 [명조채널 11화] 스.친.소-대디페이스 김경만 대표

명조채널 11화는 <스포츠ㆍO2O 스타트업> 특집입니다. 1부 스.친.소(스타트업과 친해지고 싶소)의 주인공은 프로와 아마추어의 골프라운드를 매칭해주는 마이프로암의 대디페이스 김경만 대표입니다. 우리나라만해도 300만의 아마츄어 골퍼, 약 7000명의 등록프로가 있다고 하는데요, 프로와 아마츄어, 골프 인구의 매칭이 골프시장에서 어떤 씨너지 효과를 내고 있을까요. 영상을 통해 확인해주세요.

By
비디오 [버스TV 5화] 북이오 강민수 대표

버스TV 5화는 전자책 플랫폼 북이오를 서비스하는 비비디부 강민수 대표님을 모셨습니다. 북이오는 전자책에 하이퍼링크 기술을 적용해 원하는 책 구절을 쉽고 빠르게 소셜미디어에 공유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를 통해 출판사는 매력적인 구절로 독자를 사로 잡고, 독자들은 ‘읽는 맛’에 좀 더 가까이 다가설 수 있으리라는 기대입니다. 볼거리, 즐길거리,…

By
인터뷰 [Age of startup] 라이비오, 친한 친구와 즐기는 실시간 영상 SNS

라이비오는 친한 친구와 즐기는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 앱이다. 쉽게 말해 나의 일상을 가족, 친구, 지인들에게 생중계 하는 서비스다. 친구 리스트에서 원하는 사람을 골라 라이브 스트리밍을 요청하거나, 친구들을 초대해 생중계할 수 있다. 방송을 보는 지인, 즉 시청자는 친구의 모습을 보며 댓글이나 음성메시지로 반응을 보낼 수 있다.…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