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배달의민족

씽크 라운지 배달의민족, 최근 사업을 어떻게 확대해 나가고 있을까요?

국내 배달앱 시장 총 매출액의 50%를 넘는 배달의 민족이 작년에 이어 국내 배달앱 시장 1위를 지키며 다양한 음식관련 분야로 사업을 늘려가고 있습니다. 지난해 우아한 형제들은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주도하는 컨소시엄으로부터 400억원 대규모의 투자를 유치한 이후, 수수료 제로 정책을 실시하고, 신선식품배송 서비스 배민프레시와 프랜차이즈 음식배달 대행…

By
뉴스 배달의민족, ‘배민 할인한데이’ 최대 5,000원까지 할인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9월 한 달간의 할인 혜택을 집대성한 이벤트 패키지 ‘배민 할인한데이’를 실시한다. ‘배민 할인한데이’는 프랜차이즈 할인, 통신사 할인, 카드사 청구 할인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요일 별로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이다. 매월 다양한 제휴사가 참여해 최대 5,000원을 할인한다. 9월의 ‘배민 할인한데이’에는 파파존스 피자, 멕시카나 치킨, SKT, 롯데카드 등 4개 업체가 참여한다. 9월…

By
뉴스 ‘배달의민족’, 배달전문회사 ‘두바퀴콜’ 지분 100% 확보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국내 대표적인 배달 전문 회사 ‘두바퀴콜’이 자사와 합류했다고 20일 밝혔다. 배달의민족은 배달 전문가들의 노하우가 응축된 ‘두바퀴콜’의 지분을 100% 확보함으로써 자체 배달 인력을 늘리고 보다 전문화 된 배달 시스템을 갖추게 됐다. 배달의민족이 지난 6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외식배달 서비스 ‘배민라이더스’는 두바퀴콜의 합류로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배민라이더스는 치킨, 중식, 피자…

By
뉴스 ‘신 소비혁명 O2O, 오프라인의 귀환인가?’ 인기협, 5차 굿인터넷클럽 개최

한국인터넷기업협회는 23일 오전 , 삼성동 소재 한국인터넷기업협회 엔(&)스페이스에서 한국인터넷기협회 주최/주관하고 구글코리아, 네이버, 다음카카오, 엔씨소프트, 이베이코리아, SK커뮤니케이션즈, 온오프믹스가 후원하는 2015 굿인터넷클럽 (Good Internet Club) 5차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O2O와 인터넷이라는 주제로 온·오프라인의 경계가 사라지고 있는 지금, O2O의 성공 가능성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장으로…

By
뉴스 배달의민족 “밖에서 사먹던 음식까지 집으로 배달해드려요”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치킨, 중식, 피자 등 기존의 배달 음식뿐만 아니라 밖에서 사 먹던 음식까지 시켜 먹을 수 있는 외식 배달 서비스 ‘배민라이더스’를 시작한다. 앞으로 배달의민족 서비스 이용자들은 ‘배민라이더스’를 통해 다양한 음식을 먹고 싶은 곳에서 주문할 수 있게 된다. 친구와 자주 가서 먹던 감자탕을 집에서 시켜…

By
씽크 라운지 한국 모바일 서비스의 일본 진출 러쉬

한국을 대표하는 인터넷 기업 네이버의 일본 메신저 서비스 라인의 대성공으로 한국 모바일 서비스의 일본 진출 러쉬가 본격화되고 있다. 이미 많은 한국의 온라인 게임이 일본 시장에서 선전하고 있고, 라인을 통해서도 한국에서 검증된 모바일 게임이 일본 시장에 진출하고 있지만, 인터넷 서비스와 모바일 서비스는 고전을 면치 못했다. 하지만 최근에…

By
뉴스 배달의민족, ‘한나는열한살’ 폰트 무료 배포

우아한형제들이 서비스하는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지난 23일 ‘한나는열한살’ 서체를 무료로 배포했다. ‘배달의민족 한나는열한살체’는 과거 출시된 ‘한나체’를 업그레이드한 서체다. 글자 사이 공간이 균일하지 못했던 점, 상대적으로 작았던 글자의 크기를 바로잡는 등 더욱 완성도 높은 서체를 출시한 것이다. 특히, 이번 제작에는 국내 대표적인 폰트 디자인 기업 산돌커뮤니케이션의 기술적…

By
뉴스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택한 배민 신춘문예 최종 수상작은?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배민 신춘문예’의 수상작을 25일 발표했다. 대상 작품은 ‘산해진미 갖다 놔도 엄마가 해주시는 집 밥보다 맛있는 건 없네요 –시집 ‘우리 집은 치킨집’ 中’으로 선정됐다. 부상은 통닭 365마리. 최우수상 작품은 ‘시작이 반반이다 –작가 아리스토텔레스’였다. 부상으로 통닭 30마리. 그 밖에도 ‘우리 위장 부르게 부르게 –배민 킴벌리’,…

By
뉴스 배달의민족, ‘배민 신춘문예’ 열린다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총 상금 치킨 500마리를 걸고 제 1회 ‘배민 신춘문예’를 개최한다. ‘배민 신춘문예’란 배달음식과 다이어트를 주제로 쓴 시 또는 시조 공모전이다. 배달의민족은 최근 젊은 층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SNS 단편 시를 모티브로 삼아 매년 봄 마다 개최되는 ‘신춘문예’를 패러디 했다. 배달의민족은 이번 공모전을 위해 치킨…

By
인터뷰 [Age of Startup] “내 아이가 다녔으면 하는 회사를 만드는 게 꿈” 우아한 형제들이 말하는 ‘우리 회사’

최근 사법 판결이 내려진 대한항공 조현아 전 부사장의 ‘땅콩 회항 사건’은 한국 사회 깊게 뿌리 박힌 ‘특권층의 잘못된 권위 의식’이 수면으로 표출된 사건이었다. 이를 계기로 평범한 우리 내부에 숨어 있는 ‘갑질 욕망’에 대해 자성의 목소리가 생겨났다. 이는 기업의 사례에도 마찬가지다. 안정된 직장이란 더는 존재하지 않는…

By
씽크 라운지 ‘배달앱’을 둘러싼 혁신·원죄·오해·공포

막장드라마에서나 볼듯한 제목에 좀 놀라셨나요? 배달앱 논쟁이 워낙 거세지다 보니 이거 진짜 ‘막장드라마’ 같다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배달앱 진영에서는 언론의 ‘과대포장’으로 혁신적인 서비스가 폄하되고 있다는 비판이 나오고, 현장에서는 수수료 공포가 전해집니다. 배달앱 논쟁을 둘러싼 논쟁을 4가지 키워드, 4가지 주제로 정리해봤습니다. 목차  1) ‘혁신’의 배달앱이 부른…

By
씽크 라운지 유망 스타트업 내부평가는 어떨까?

“로켓을 탈 기회가 생기면 어떤 자리냐고 묻지마세요. 일단 그냥 올라타세요~!” (두둥) ‘셰릴 샌드버그’라는 페이스북 최고운영책임자가 한 말입니다. 이 말은 많은 스타트업 기업의 채용 카피문구로 인용이 됐는데요. “작은 스타트업이라 하더라도 역량에 시운만 더해진다면 크게 성장할 수 있으니 함께 커리어를 높이자고” “대기업에 들어가 조직부품으로 몇년을 썩는 것보다 훨씬 낫다고” (참조…

By
씽크 라운지 기존 산업 영역을 침범하는 모바일 서비스

올해 1월 샌프란시스코 출장에서 우버를 이용한 적이 있다.(물론 지금 한국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우버를 이용하면서 가장 편리했던 점은 택시를 부르면서 내 위치를 고주알 미주알 설명할 필요가 없다는 점이었다. 다음으로는 내리면서 결제를 하기 위해 카드를 내밀고 영수증을 받는 번거로운 절차가 생략된다는 점이다. 지도와 함께 내 위치와 근처의…

By
스타트업 가이드 [플랫폼 전략을 논하다] (1) : 플랫폼의 ‘Chicken and Egg’ Problem을 해결하려면?

이번 컬럼에서는 플랫폼 사업자가 초기에 직면하는 ‘Chicken and Egg’ Problem에 대해 살펴보고자 한다. 이 문제가 중요한 이유는 어느 사업자도 처음부터 ‘난 훌륭한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고 말꺼야’라고 생각하고 사업을 시작하지 않기 때문이다. 페이스북을 만든 마크 저커버그 또한 하버드대학 재학 중에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이라는 개념을 가지고…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