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차

뉴스 ‘라이더 없는 자율주행’ 포티투닷, 서울 달린다

서울 시민들은 이달부터 상암 일대에서 포티투닷의 자율주행차와 운송플랫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포티투닷이 만든 통합 앱(TAP!)으로 호출하면, 승객의 위치와 가장 가까운 자율주행차를 배차하는 ‘수요응답형’ 방식이다. 상암 일대를 순환하는 타 기업의 자율주행차도 통합 앱에서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서울시는 일정 기간 시범 운영 뒤 서울 시민 모두가 이용할 수 있도록 확대할 계획이다.…

By
뉴스 한화시스템, 자율주행차 시대 앞당길 ‘나이트비전’ 개발 본격화

한화시스템은 자동차 전장 대표기업 이래AMS가 주관한 컨소시엄에 참여해 ‘주야간 대응이 가능한 열영상 융합형 3D 카메라 기술개발’ 과제의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컨소시엄은 2025년 1월까지 주간 카메라와 열상 카메라를 융합한 차량용 ‘열영상 융합형 3D 카메라’를 개발하게 된다. 4단계 자율주행[1] 환경의 다양한 장애물에 대한…

By
뉴스 토르드라이브, 자율주행 기술연구와 매출 모두 쥐었다

정부가 자율주행 자동차 분야 1등 국가로 도약하기 위해 제대로 시동을 걸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국토교통부·경찰청 등 4개 부처는 2027년까지 총 사업비 1조 974억 원을 투입해 융합형 레벨4 완전자율주행 기반을 완성할 계획이다. 이렇게 자율주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요즘, 한국과 미국 도심지역에서 10만km 이상의 무사고 자율주행을 하며 승승장구…

By
뉴스 과기부, 기존 규제 ‘사필귀정’으로 푼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변화에 민첩하고 유연하게 대응하기 위해 ‘2기 TF’를 공식 출범한다. 과기정통부는 유영민 장관 취임 이후 그동안의 미해결 정책과제를 해결해온 ‘1기 TF’를 금년 1월 전후로 종료하고, 이후 기 발표한 정책의 후속조치를 위해 소속 공공기관에게 집행‧관리 업무를 맡겨 정책성과가 이어지도록 할 예정이다. ‘1기 TF’가 미해결…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