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덤

인터뷰 ‘스타트립’, 케이팝 스타들의 발자취를 따라 생생한 여행을!

‘한국여행’, ‘국내여행’이라고 하면 어떤 장소가 떠오를까? 아마 경복궁, 강남, 명동, 이태원, 홍대와 같은 지역명이 떠오를 것이다. 하지만, 케이팝(K-Pop)을 사랑하는 국내외 팬들이 원하는 장소는 결코 아니다. 그들은 사랑하는 아티스트의 뮤비 촬영지, 그들이 자주 찾는 식당이나 카페, 출연 방송에서 방문한 지역들을 찾아가 아티스트의 발자취를 함께 하고 싶어…

By
뉴스 D2C SaaS ‘비마이프렌즈’, 25억 규모 투자 유치

비마이프렌즈(대표 배상훈)은 새한창업투자, (주)GS, 스파크랩으로 부터 25억 규모의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고 10일 밝혔다. 크래프톤을 비롯 쿠팡, 우아한형제들, 비바리퍼블리카, 직방, 쏘카 등 국내 유니콘 포트폴리오를 다수 보유한 ‘새한창업투자’가 초기단계부터 참여하여 주목받고 있으며, 글로벌 액셀러레이터 ‘스파크랩’ 역시 B2B SaaS 분야에 도전하는 비마이프렌즈 팀의 성장가능성을 보고 초기 투자에…

By
뉴스 글로벌 팬 커머스 플랫폼 ’팬들’, 투자 유치

글로벌 팬 서비스 ‘팬들’을 운영하는 ‘패니지먼트’ 가 신용보증기금과 (주)골드아크로 부터 시드투자 (투자금액 비공개) 유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2020년 6월 출시된 ‘팬들’은 글로벌 한류 팬덤과 셀럽을 연결, SNS와 팬 커머스가 결합된 플랫폼 서비스다. 글로벌 팬덤의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를 분석하여 글로벌 팬덤이 선호하는 팬 커머스 브랜드, 그에 맞는…

By
인터뷰 위버스 핵심 리더, 비마이프렌즈로 ‘새로운 팬 플랫폼’ 시대를!

‘방탄(BTS) 팬 플랫폼’으로 잘 알려져 있는 글로벌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 위버스를 글로벌 최대 팬 플랫폼으로 만들어낸 사업·운영 리더 배상훈 CEO와 개발 리더 김준기 CTO가 새로운 팬 플랫폼의 시대를 열고자 ‘비마이프렌즈’를 세상에 내놓는다. “팬 커뮤니티 플랫폼에 관한 경험과 노하우, 개발 기술과 팬 문화에 대한 이해를…

By
뉴스 팬덤 앱 분석 리포트, “V LIVE, 압도적인 업계 1위”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가 자사의 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를 통해 <팬덤 앱 시장 분석> 리포트를 발표했다. 분석 기간은 2021년 1월 1일부터 2021년 4월 30일까지로, 일평균 4000만 모바일 기기의 20억건 데이터(안드로이드, iOS 통합 데이터 기준)를 AI 알고리즘에 기반하여 분석했다. 팬덤 앱 ‘V LIVE’가 4월 사용자수(MAU)…

By
뉴스 에프엔에스, 글로벌 한류 팬덤 플랫폼 ‘FANTOO’ 출시

에프엔에스가 글로벌 팬덤 네트워크 서비스 플랫폼 ‘팬투(FANTOO)’의 앱 서비스를 전 세계 175개국에 공식 런칭한다고 17일 밝혔다. FANTOO는 1억여명에 이르는 국내외 한류 팬을 위해 개발된 앱이다. K-POP을 넘어 한류 문화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 이용자들에게 놀 거리와 교류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팬투 앱은 △10초면 충분한 나만의…

By
뉴스 ‘2020 위버스 팬덤 트렌드’ 발표

글로벌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가 올 한해 팬덤 이슈를 돌아보는 ‘2020 위버스 팬덤 트렌드(Weverse fandom trend)’를 발표했다. ‘2020 위버스 팬덤 트렌드’는 아티스트와 전 세계 팬들이 함께 소통하는 팬덤 문화의 집약체 위버스에서 일어난 올 한해의 활동을 분석하고 화제가 된 주제들을 선정한 결과다. ■ 올해 약 1억 2천만 건 포스팅 발생…일일…

By
씽크 라운지 [김석기의 IT 인사이트] 애플 브랜드 충성심에 대한 이해

한국 연예인 관련 기사에 보면 팬덤(Fandom)이라는 단어가 많이 나온다. 팬덤의 정의를 검색해보면 ‘스타를 쫒아다니는 팬들처럼 특정한 인물이나 분야를 열정적으로 좋아하는 사람들 또는 그러한 문화현상’이라는 설명과 ‘광신자를 뜻하는 퍼내틱(fanatic)의 ‘팬(Fan)’과 영지(領地) 또는 나라를 뜻하는 접미사 ‘덤(-dom)’의 합성어이다. ’팬덤이 문화적 영향력을 행사하면서 팬덤문화라는 말이 탄생하였다’라는 해석이 붙어…

By
스타트업 트렌드 ‘스타트업’과 스타

요즘 IT업계에서는 ‘스타트업’이라는 용어가 자주 들린다. 이제 막 창업한 회사를 이르는 말인데 주로 IT 벤처를 칭하고 있다. 하지만 1990년대 ‘벤처’와 비슷한 ‘스타트업’이 다시 각광을 받는 현상이 또다른 IT붐을 가져오게 될지는 아직은 미지수이다.우리는 1990년대 말에 너무도 강렬하게 IT붐을 경험했다. ‘광기의 투자’라는 책에서나 본 용어가 정확히 들어맞는…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