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GSC2017spring

비디오 문화, 데이터와 만나 아이템이 되다

누구나 한 손에 스마트 폰을 쥐고 있다. 스마트디바이스의 보급과 통신망의 발달로 콘텐츠 유통과 제작 기반도 함께 성장했다. 이제 사용자가 활용한 자원은 공유 경제 플랫폼 안에서 빅데이터로 존재한다. 이렇게 쌓인 정보를 어떻게 공유할 것인가, 공유된 정부는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에 대한 고민이 이어진다.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한국문화정보원은 이런…

By
비디오 “농업, 스타트업으로 시작하기 딱 좋다”

“당신에게 농업이란?” 글로벌스타트업컨퍼런스봄2017 발표에 나선 농림축산식품부 유정연 사무관의 질문이다. 유 사무관은 “일반적으로 ‘농업’하면 쌀, 시골, 농부, 힘든 것, 옛날 것이라고 답한다”고 말했다. 농업은 시장개방과 농업인구 감소, 소비 감소로 연이은 위기를 겪고 있다. 유 사무관 말마따나 농업은 쇠락하는 전통산업으로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유 사무관은 “이것만이 농업의…

By
비디오 “이젠 중국에서 창업하라”

중국은 그야말로 창업 열풍 한가운데 있다. 지난 한 해 중국에서만 553만개 기업이 탄생했다. 하룻밤 새 1.5만개 기업이 새로 생겨난 셈이다. 오포, 어러머 등 성공한 스타트업도 창업 열풍에 이바지하고 있다. 시장은 넓고 창업 분위기는 갖춰졌다. 사드발 경제보복, 꽌시 문화 등 중국 시장을 둘러싼 풍문이 들려오지만 중국시장을…

By
비디오 수출, 이젠 온라인으로 通한다

많은 하드웨어 스타트업이 해외 진출을 꿈꾼다. 요즘 같은 때는 무작정 해외로 나가 바이어를 찾고 상품을 판매하지 않아도 된다. 언제 어디서나 상품을 소개할 온라인 플랫폼이 보편화돼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어디서부터 준비해야 할지 막막하다. 어떤 플랫폼이 온라인 판매채널로 적합한지, 플랫폼은 간편하고 믿을만한지, 실제 바이어를 만나 성공적으로 수출한 사례가…

By
뉴스 한콘진, 글로벌 콘텐츠 스타트업에 3천억 쏜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2009년, 5개의 조직이 합쳐져 탄생한 기관이다. 그 덕분에 나주 본원을 시작으로 서울 역삼동, 대학로, 종로는 물론 경기도 판교와 대전 등 전국 10개 정도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으며 한 해 3,400억 원 규모(2017년 기준) 예산을 운용하고 있다. 총 8개 본부로 나뉘어있는데, 그 가운데 ‘콘텐츠코리아 랩’은 문화벤처…

By
뉴스 카이스트청년창업투자지주 “투자와 글로벌 진출은…”

글로벌 스타트업 컨퍼런스 2017 : 봄의 첫 번째 발표는 카이스트청년창업투자지주 정재호 이사가 맡았다. 카이스트가 만든 신생 투자기관인 카이스트청년창업투자지주는 주로 3~5명으로 이뤄진 초기 스타트업에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그는 “오늘 글로벌 진출에 대한 이야기를 할 생각이지만, 투자에 대한 이야기를 조금 해보고자 한다”며 운을 땠다. 많은 스타트업이 투자를…

By
뉴스 국내 유일 민간 스타트업 컨퍼런스 GSC 2017:봄 개최

벤처스퀘어가 주최하는 스타트업 컨퍼런스 ‘GSC 2017:봄’이 23일, 오전 10시 코엑스 4층에 마련된 컨퍼런스 홀에서 개최되었다. GSC는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이자 액셀러레이터인 벤처스퀘어가 매년 봄과 가을, 2회 개최하는 민간 스타트업 컨퍼런스다. 지난 2013년부터 개최된 GSC는 매년 국내 창업지원 사업과 IT 트렌드 소개는 물론 한국 스타트업의 소개 자리로서…

By
뉴스 “해외 진출 꿈꾸는 스타트업 모여라”

국내 시장은 좁다. 시장을 확대하고 더 많은 기회를 잡으려면 해외 시장에 발을 들여야 한다. 그러나 늘 그렇듯 실행에 옮기기까지가 어렵다.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정보를 찾는 것도 일이다. 스타트업 해외 진출 정보를 한 자리에서 모아보고 전략을 공유하는 자리가 필요하다. 벤처스퀘어는 국내 민간 최대 규모 스타트업…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