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차 O2O’ 조인스오토, 거래 건수 3천대 돌파…전국 폐차장 13% 확보

15

폐차 비교 견적 O2O 서비스 조인스오토가 전체 거래 건수 3천 대, 협력업체 80여 곳을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15년 3월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지 약 2년 만에 이룬 성과다. 특히 영업소를 제외한 나머지 약 13%의 폐차장이 조인스오토와 협력하고 있다는 점이 고무적이다. 조인스오토에 따르면 이 중 50% 이상은 폐차처리가 가장 활발한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 위치해 있다.

조인스오토는 폐차를 원하는 차주가 정식허가 받은 폐차업체를 통해 편리하게 폐차를 할 수 있도록 돕는 O2O 서비스다. 차주가 차량 사진, 지역 등 간단한 정보를 입력하면 조인스오토에 등록된 협력업체가 폐차 견적서를 보내는 역경매 방식이다. 차주는 제시된 견적을 기준으로 폐차업체를 선택하기 때문에 더욱 저렴한 비용으로 폐차할 수 있다. 더불어 매월 폐차 거래 시세 등 폐차 시 필요한 부가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윤석민 조인스오토 대표는 “불투명한 자동차 재활용 시장에서 믿을만한 폐차 업체와 차주를 연결하는 것이 조인스오토의 목표”라며 “앞으로도 깐깐한 기준을 토대로 협력업체 수를 늘려 차주들이 투명한 폐차 거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About Author

강태욱 기자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현재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