팸테크 기업 ‘단색’ 4억 투자 유치

0

팸테크(femtech) 스타트업 단색이 포스코기술투자,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N15로부터 4억 규모의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24일 밝혔다.

단색은 여성들이 가진 일상 속의 불편함에서 시작된 여성 기능성 의류 전문 브랜드로 대표 제품은 국내 최초로 개발한 고기능성 위생팬티 논샘팬티다. 논샘은 새지 않는다는 뜻으로 생리 패드 없이 단독으로 착용해도 편하게 일상생활이 가능하게 도와준다.

논샘팬티는 기존 위생팬티에 비해 흡수력, 제습력, 방수력, 항균/소취력이 월등히 높아 냉, 오로 등 다양한 질 분비물도 깔끔하게 흡수하며 일체형 위생팬티로 사용 후 세탁해 재사용이 가능하다.

현재까지 총 4가지 라인업으로 구성된 논샘팬티는 모세관 공법으로 직조되어 축축함을 최소화하고 항균원사로 직조되어 균을 억제함과 동시에 분비물을 빠르게 흡수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특히 5중구조로 제작된 원단을 특허받은 압축패드 설계로 일반 팬티와 같은 얇은 두께로 구현해냈다. 접착성분 없이 100% 봉제로 만들어졌으며 분비물이 새어나오기 쉬운 가랑이 옆라인을 샘방지 가공으로 마무리했다.

논샘팬티는 한국의류시험연구원을 통해 소취율, 항균도, 건조도, 흡수도 등 다양한 검사를 통해 안정성 검사를 받았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투자와 개발을 통해 국내 최초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를 받은 제품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 100% 국내 생산을 하고 있어 생산 공정과정을 직접 확인하고 있다.

최근에는 양쪽 허리 부분에 후크를 적용해 어디서든지 쉽게 갈아입을 수 있는 분리형도 개발했다. 이번 개발에 대해 황태은 단색 대표는 “양이 많은 날 패드처럼 갈아입어야 하는 논샘팬티의 특성상 꼭 필요한 개발이었다”며 “단색을 사랑해주시는 고객들의 피드백을 받아 진행된 부분으로 앞으로도 고객들과의 소통을 통해 불편사항을 놓치지 않고 여성들의 편안한 일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편안한 여자의 일상을 모토로 한 단색은 대표 제품 논샘팬티를 시작으로 여성들의 일상을 편안하게 도와줄 수 있는 팸테크(femtech: 여성의 건강에 초점을 맞춘 기술과 상품) 제품을 점차 늘려나갈 예정이다. 이번에 유치한 자금은 계획된 기능성 제품 외 신제품 연구개발, 원단 확보, 마케팅 등에 투자할 계획이다.

10대 여성들을 위한 기능성 속옷, 임산부를 위한 기능성 속옷, 중년 여성들의 요실금 속옷 등 여성 생애 주기별로 필요한 속옷 라인업은 물론 레깅스와 같은 의류 라인업도 기획하고 있다.

한편 단색은 2월 중순 일본의 와디즈 캠프파이어에서 펀딩을 진행할 예정이다. 캠프파이어 펀딩을 시작으로 일본, 대만, 중국 등 아시아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앞서 2018년 와디스에서는 목표금액 1027%를 달성한 바 있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4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