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즈앤컴퍼니-유저스토리랩, 소셜 액션 플랫폼 ‘굿무브’ 출시

0

goodmove01

사회혁신워킹그룹 코즈앤컴퍼니(대표 고세진, www.causencompany.com)는 소셜 어플리케이션 서비스 전문 개발사 유저스토리랩 유저스토리랩(대표 정윤호, www.userstorylab.com)과 함께 사회 참여 확산을 위한 소셜 플랫폼 ‘굿무브’(www.goodmove.is) 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굿무브(Goodmove)는 국내에서 활동 중인 비영리단체의 정보들을 데이터베이스화하고, 사용자의 관심 주제와 관심 지역에 맞는 단체를 매칭해 주는 소셜 플랫폼이다.

한국민간단체총람에 따르면 2013년 현재 우리나라에서 활동하고 있는 비영리단체는 1만2천 여개로 추산된다. 그러나 막상 온라인 상에서 접할 수 있는 단체들은 소수에 불과하다. 많은 단체들이 부족한 예산과 인력 문제로 홈페이지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운영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비영리단체는 단체를 지지하고 지원하는 회원들이 확보되어야 안정적인 활동이 가능하다. 이를 위해서는 온라인 상에서 단체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알릴 수 있는 채널 확보가 필수적이다.

코즈앤컴퍼니의 고세진 대표는 “비영리단체의 활동을 알리고 확산시키는 것은 비영리단체를 유지할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인 활동이라고 생각한다”며 “사용자들이 비영리단체를 쉽고 편리하게 접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함으로써 사회 참여가 더욱 적극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게 하려는 취지에서 이 같은 서비스를 내놓게 되었다”고 말했다.

굿무브는 온•오프라인 상의 자료를 직접 취합해 국내 최초로 비영리단체 데이터베이스를 제공한다. 현재 1,000여개의 단체들이 등록되어 있으며 분야별, 지역별로 단체를 찾아볼 수 있다. 사용자들이 자신의 관심 주제와 관심 지역을 선택하면 관련 단체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이를 통해 시민과 비영리단체를 만날 수 있는 광장을 제공한다.

goodmove04

‘서포터즈’라는 기능을 통해 비영리단체를 직접 지지하고 응원할 수도 있다. 서포터즈가 되면 단체가 발행하는 소식이나 활동이 사용자의 SNS 타임라인에 자동으로 공유된다. 가령 동물보호단체 카라(KARA)의 서포터즈가 100명이라면 굿무브를 통해 발행된 카라의 소식이나 활동은 기본적으로 100개의 페이스북 공유를 시작으로 SNS에 전파된다.

유저스토리랩의 정윤호 대표는 “직접 비영리단체들을 만나면서 단체들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방식을 집중적으로 고민하던 중 서포터즈 기능을 떠올리게 됐다”며 “굿무브가 사회 공익적 가치를 적극적으로 만들어내는 강력한 도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두 회사는 앞으로 여러 조직, 단체들과의 협력해 굿무브를 비영리단체들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고 지지하는 서비스로 확장할 계획이다.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