핏빗(Fitbit), 전 세계에서 가장 인기있는 헬스케어 웨어러블 디바이스

0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운동을 다시 시작하시는 분들이 주변에 많이 보입니다. 회사 근처나 집 근처의 헬스클럽들도 연초에 저돌적으로 시작한 3개월 회원들이 대거 이탈하면서 새로운 회원을 모집하는 홍보 활동을 하느라 여념이 없습니다. 이런 분위기에서 운동을 안하고 버티시는 분들은 정말 대단한 멘탈을 가졌다고 밖에 볼 수 없을것 같습니다.

아침에 해가 빨리 뜨면서 기상시간도 자연히 빨라지고 아침에 가벼운 산책, 걷기 운동을 하시는 분들도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이렇게 걷기 운동을 하는 동안 나의 운동량을 체크해줄 수 있는 도구가 있다면 더할나위 없이 좋겠죠? 스마트 폰의 앱을 이용해서 측정하는 것도 물론 가능하겠지만 이왕이면 운동 나갈때는 몸과 마음을 가볍게 할 수 있는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런 관점에서 애용하고 있는 핏빗(Fitbit)은 이제 저에겐 빼놓을 수 없는 운동 파트너가 되었습니다.

Distimo 에서 발표한 미국 Firness Tracker 시장 점유율 (출처 : www.distomo.com)

Distimo 에서 발표한 미국 Firness Tracker 시장 점유율 (출처 : www.distomo.com)

얼마전에 DISTOMO (http://www.distomo.com) 에서 발표한 미국 피트니스 트레커(Fitness Tracker) 시장 점유율에 따르면 전체 시장의 72% 를 핏빗이 차지하고 있을 정도로 핏빗의 인기는 대단합니다. 나이키 퓨엘벤드(Nike+ FuelBand)와 같은 쟁쟁한 제품들 보다도 더 많은 사람들이 핏빗을 착용하고 운동을 하고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킥스타터(Kick Starter)가 낳은 또 하나의 성공 사례가 바로 핏빗이 아닐까 싶습니다.

핏빗을 이용하여 기기 및 사용자 등록을 마치면 주기적으로 운동 리포트를 이메일을 통해 전달해 줍니다. 물론 웹 사이트를 통해서 언제든 통계를 확인할 수 있고 스마트 폰의 앱을 이용해서도 확인이 가능하지만 마치 헬스클럽의 트레이너가 주기적으로 운동에 대한 강도를 높이라는 압박을 하는 것처럼 이메일을 통해 동기부여를 해주고 있는 것이죠. 지난주에 도착했던 제 리포트를 살펴보면 역시 조금 더 걷고, 뛰고, 달려야 한다는 생각이 들게합니다.

어제 도착한 금주 리포트는 더 처참한 데이터라서 차마 공개하기가 힘들어 지난주 데이터를 올려봤습니다. 우측의 친구들 정보를 보면 한주동안 24만 걸음을 걷는 Brad 라는 친구가 수위를 차지하고 있는 모습이 보입니다. 개인 메시지를 통해 Brad 에게 “어떻게 넌 그렇게 많이 걷냐?” 하고 물어봤더니 “하루종일 아무것도 안하고 운동만 하면 돼.” 라는 답변이 오더군요. 소셜 네트워크정도의 수준은 아니지만 함께 운동하는 친구들과 서로를 자극해 줄 수 있는 것이 핏빗이 주는 또 하나의 매력인 것 같습니다.

아직까지 수면 시간에 대한 트레킹을 제대로 해보지 않았는데 이번달에는 수면 트레킹을 본격적으로 해볼까 합니다. 자면서 핏빗을 착용하고 있는 것이 좀 불편할 수 있습니다만, 내 잠의 패턴을 분석해서 언제 자고 언제 일어날지를 파악하는 것은 잠깐을 자더라도 완전히 리프레시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따뜻한 봄, 핏빗과 함께 운동을 시작해 보세요!

글 : NoPD
출처 : http://goo.gl/xKS5KX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