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인터뷰 2] 모임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콜라보 (collabo)’ @ B-camp

0

‘찾아가는 인터뷰’시리즈는 앱센터의 프로그램 (Startup Weekend, K-Hackathon, A-camp, B-camp, Super App Korea 등)을 거쳐간 스타트업을 찾아가는 연재 인터뷰입니다. 앱센터의 동의를 얻어 벤처스퀘어에도 게재합니다. ‘찾아가는 인터뷰’ 시리즈 전체는 여기를 참고하세요.

IT&Basic의 멤버들. 왼쪽부터 권용현 개발자(29), 이재균 개발자(30), 민경욱 대표(35), 강모희 일본지역담당(33), 이종헌 철학자(32). 인터뷰 자리에는 함께 하지 못한 김두현 개발이사, Raymond Lim 미국지역담당, 강호국 디자이너를 포함, 총 8명의 멤버로 팀이 구성되었다.

IT&Basic의 멤버들. 왼쪽부터 권용현 개발자(29), 이재균 개발자(30), 민경욱 대표(35), 강모희 일본지역담당(33), 이종헌 철학자(32). 인터뷰 자리에는 함께 하지 못한 김두현 개발이사, Raymond Lim 미국지역담당, 강호국 디자이너를 포함, 총 8명의 멤버로 팀이 구성되었다.

IT&BASIC 팀은 2012년 겨울, 우연히 접한 한 논문에서 사업 아이디어를 얻었다고 한다. 미국 아이비리그에서 학생들이 수업시간에 리모콘을 사용하는데, 이 리모콘의 버튼을 누르는 액션만으로도 수업 참여도가 높아져 전반적으로 수업 성과가 높아졌다는 내용의 논문이었다.

3개월간 프로토타입을 만들고 나서 이를 무작정 들고 찾아간 곳은 앱센터. 그 후의 상황에 대해 민경욱 대표의 말을 빌리자면, “일을 벌린 게 아니라 일이 벌어졌다”고 한다. 무슨 일이 일어났던 것일까? 부천에 위치한 사무실을 찾았다.

IT&Basic 콜라보(2)

 

Q. 어떻게 창업 시작 한 달 뒤부터 매출을 낼 수 있었나.

■ 아무 인연이 없었지만 전화 후 찾아간 앱센터, 그리고 연이은 사업 기회

작년 4월 중순 전화를 하고 바로 찾아가 우리의 사업 아이템을 처음으로 보여드린 곳이 앱센터(AppCenter)이다. 팀원들 간에는 냉정한 판단을 할 수 없으니 객관적인 평가를 해달라고 부탁드렸다. 그랬더니 미팅이 끝나갈 시점에는 주변에 아는 관계자들에게 직접 연락도 해주시고 앱센터의 여러 프로그램도 소개해주셨다.

그때 소개해주신 프로그램 중 하나가 B-camp(B캠프)였고, 그 프로그램을 통해서 아이템이 사업적으로 완성될 수 있었다. B캠프는 비즈니스 상에서 예상되는 문제점을 사전에 예방하고 디테일하게 고민해볼 수 있는 기회였다. 뿐만 아니라 B캠프를 진행한 김진영 대표님을 통해 로아컨설팅과 연결되고, 다시 로아컨설팅을 통해 벤처스퀘어로 연결되고, 벤처스퀘어 명승은 대표님이 6월 LG인화원 임원교육과정에서 우리 아이템을 소개해주시면서 처음으로 비즈니스 기회를 얻었다. 당시 참석자 응답률 100%로 현장 반응이 무척 좋아서 기업 관계자도 신나고 우리도 신난 경험이었다. 그리고 그로 인해 LG 계열사들에게까지 서비스가 전파되어, 첫 매출이 비교적 빨리 발생할 수 있었다.

팀원들이 농담으로 하는 이야기가 있는데, 민경욱 대표가 만약에 자서전을 써서 보여준다면 아무도 안 믿을 거라는 이야기를 한다.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사람들을 만나고, 창업 대회 본선까지 진출하고, 고객을 유치하는 과정이 ‘앱센터’라는 출발점에서부터 불과 한 달 안에 꼬리에 꼬리를 물듯 일어났다. 이 모든 것들이 마치 영화처럼 드라마틱하게 일어난 덕분에 지금까지 마케팅이나 홍보 활동을 해본 적이 없는데, 자연스럽게 여기까지 왔다.

IT&BASIC의 주요 고객사

IT&BASIC의 주요 고객사

 

Q. B-camp를 통해 아이템을 사업적으로 완성했다고 했는데, 이를 구체적으로 설명해달라.

■ 사업의 방향성을 잡아줘

앱센터의 프로그램은 스타트업의 전문가이자 실무를 아는 사람들이 직접 교육을 하기 때문에 다른 교육 프로그램과 차원이 다르다고 느꼈다. 단순히 ‘이런 게 좋으니까 이런 거 한 번 해보세요’식의 교육이 아니다. 스타트업은 기획, 개발, 디자인의 연결고리가 확실해야 서비스가 나온다. 능력을 키워준다기 보다는 사업의 방향성을 잡아주고 핵심포인트가 뭔지를 이해시키는 데에 뛰어났다.

■ 사실 사업을 하다보면 방대한 정보로 쓸데없는 생각이 많아지기 마련, B캠프는 핵심포인트만 남길 수 있게끔 도와줘

B캠프에서는 실제 어떤 걸 들고 시작해야 하는지 직접 느끼게 해준다. 당장 들고 나가서 써먹을 수 있을 것 같은 지식을 공유하고 그 과정 안에서 훈련이 된다. 그렇기 때문에 프로그램에 참여하기 전에는 ‘내가 뭘 해야 하나?’라고 고민했다가, 참여 후에는 우리가 무엇에 집중을 해야 하는지를 깨닫게 된다. 불필요한 요소들을 배제하고 아이템을 한 문장으로 간추린 후 핵심가치가 무엇인지를 우리 스스로 찾아내는 과정이다.

사실 사업을 하다 보면 이런 저런 정보가 굉장히 많이 들어온다. 그래서 정보 중에서 내게 중요한 정보가 무엇인지 걸러내는 게 어렵다. 그런데 B캠프를 거치면 지금 당장 필요한 정보, 나중에 필요할 정보 등 정보의 우선순위를 매기고 중요도를 분류할 수 있다. 그리고 이로 인해 어떻게 바뀌는지 다음 스텝까지 알려준다.

http://vimeo.com/86530294 

 

Q. IT&BASIC의 서비스, ‘콜라보 (collabo)’에 대해 소개해달라.

■ 온라인 청중 응답 시스템

콜라보는 온라인 청중 응답 시스템으로, B2B 서비스이다. 기능은 크게 실시간 응답기능과 실시간 질문기능으로 나뉘며, 스마트폰을 통해 특정 웹 주소로 접속하기만 하면 바로 사용이 가능하다.

강의를 듣다가 순간 궁금한 게 생겼는데 강의 중에 질문할 수도 없고, 그렇다고 강의 끝난 다음에 따로 질문하기가 힘들 때 사용할 수 있는 ‘강의 서포트 솔루션’이다. 그렇기 때문에 콜라보는 실시간으로 강사와 학생이 소통할 수 있다는 점이 핵심이며, 수업 도중에 쓰는 서비스라고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이 모든 정보가 데이터로 관리되기 때문에 추후에 로우데이터를 다운 받아 관리자에게 성과를 보고하는 용도로 쓰거나 축적된 데이터를 2차 가공하여 의미있게 활용할 수 있다.

현재 830개의 고객 계정이 생성되어 있고, 지금까지 콜라보를 사용한 사람은 35만명, 콜라보가 사용된 교육 현장은 13,000회이다.

IT&Basic 콜라보(4)

 

■ 가족모임, 아파트 주민회의, 성경공부모임 등 예상치 못한 곳에서까지 쓰여

오프라인 현장 중 스포츠 경기 현장의 경우에도 경기를 재밌게 즐길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프로토타입을 개발 중에 있다. 어쨌든 사람들이 모여 소통을 해야 하는 곳에는콜라보가 쓰일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이다. 가족들이 모일 때에도 실제로 콜라보를 쓴 적도 있고, 어느 곳은 아파트 주민회의 하는 곳에서, 성경공부모임에서 콜라보를 쓰는 경우도 있다. 우리가 전혀 예상치 못한 곳에서까지 사용자들이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는 게 놀랍다.

Q. 고객의 피드백은 어떤 경로로 받고 있나.

■ 팀원 모두가 현장에 직접 파견을 나가 대응 및 서비스 컨설팅까지

팀원 8명 전원이 현장에 파견을 나가고 있다. 1년에 평균 200번 정도 나가고 있고, 팀원 모두가 현장 대응을 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콜라보를 해당 회사 교육프로그램에서 가장 효과적으로 쓸 수 있는 방법까지 컨설팅 해드리고 있다.

■ 팀 자체 내부망으로 실시간 정보 공유

IT&Basic 콜라보(5) 

그래서 모두 모여 회의를 하는 경우는 한 달에 한 번 정도 밖에 안 되고 ‘ISS’라는 자체 내부망을 통해 정보를 공유한다. ISS를 통해 지난 회의록을 열람할 수 있고, 서버와 직접 연계가 되어 있어서 실시간 서버 상태도 체크가 가능하다. 참고자료 및 일정 등이 총정리 되어 있어 만약 팀에 새로운 멤버가 들어오더라도 모든 히스토리를 보고 팔로우업할 수 있게 해놓았다.

IT&Basic 콜라보(6) 

 

Q. 끝으로 하고픈 말

■ 압축적으로 무엇인가를 경험하고 배우는 건 스타트업만한 게 없어

스타트업에서는 회사에서 4~5년 근무하면서 경험하는 걸 1년이라는 짧은 기간 안에 경험할 수 있다. 압축적으로 무엇인가를 경험하고 배우는 건 스타트업만한 게 없는 것 같다. 외국 학생들의 경우 대학을 다닐 때 그런 경험을 해보고 사회에 나가는데, 우리나라 학생들의 경우는 취직 공부만 하게 돼 안타깝다. 프로젝트의 시작과 끝맺음, 협업, 때로는 체력의 한계를 극복하는 경험이 소중하다.

글 : 안경은
출처 : http://blog.appcenter.kr/2014/09/collabo-itnbasic/

About Author

안경은
/ brightup@gmail.com

인터뷰 및 취재, 글쓰기 교육 문의사항은 메일로 보내주세요^^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