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희 기자

매달아서 사용하는 텐트?

트리팟(TreePod)은 어디서나 리조트에 간 것 같은 기분을 만끽할 수 있게 해주는 매달아서 쓸 수 있는 독특한 텐트다. 혼자 쓰는 해먹과 달리 성인 기준으로 3명까지 들어갈 수 있는 넉넉한 크기다. 이…

By
김재희 기자

햇볕만 있으면 빛나는 달을 닮은 조명

루나(Luna)는 아이들 방이나 야외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조명이다. 어둠 속에서도 아이들의 상상력에 불빛을 켜줄 것만 같은 이 제품은 달 모양을 하고 있다. 태양광 등 빛을 흡수해 발광하는 빛을 이용한다. 밝은…

By
김재희 기자

애플 액세서리를 위한 도시락?

벤토 스택(Bento Stack)은 언뜻 외형만 보면 완전히 도시락이다. 하지만 이 제품은 밥 대신 애플 제품을 수납할 수 있는 역할을 한다. 아이폰이나 아이패드, 애플워치, 맥북 같은 애플 제품 액세서리를 스마트하게 수납할…

By
뉴스 경험은 늙지 않는다 ‘엔슬협동조합’

“경험은 늙지 않는다. 경험은 결코 시대에 뒤떨어지지 않는다” -영화 인턴 中 영화 <인턴>은 70대의 벤이 스타트업 회사에 인턴으로 입사하여 30대 줄스를 도와 회사를 성장시키는 이야기다. 처음에는 벤이 회사에 별다른 도움이되지 않을거라 생각하고, 젊은 CEO 및 직원들은 그를 불편해하며 업무지시조차 내리지 않았다. 하지만 벤은 자신만의 방식으로…

뉴스 “회원제 서비스를 분석해드립니다”

차트모굴(ChartMogul)은 회원제 서비스를 대상으로 한 분석 플랫폼을 제공하는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스타트업이다. 스타트업 중에는 매달 제품을 보내주는 전자상거래를 비롯해 회원제 비즈니스를 제공하는 곳이 꽤 많다. 스타트업이 회원제라는 비즈니스 모델을 애용하는 이유는 회원제 서비스가 잘 되기만 하면 안정적인 매출을 기대할 수 있고 충성도 높은 고객도 확보할…

By
뉴스 [모집·행사]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 개최 외

◇ 경기도,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 개최=경기도가 오는 30일(목) 경기콘텐츠코리아랩 국제회의장(B2F), 별똥별(7F)에서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를 개최한다.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는 경기도에서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주관하는 <경기도 1인 크리에이터> 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크리에이터의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경기도는 올 한 해 동안 경기도 1인 크리에이터 사업의 일환인…

By
뉴스 돌봄 교육 서비스로 투자유치한 스타트업

돌봄 교육 컨시어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자란다가 벤처스퀘어 투자조합과 로아인벤션랩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16일 밝혔다. 투자 금액은 비공개다. 자란다는 교육학, 인문사회, 자연과학 및 예체능 등 다양한 전공의 대학생 선생님이 돌봄이 필요한 가정에 방문, 3세부터 13세까지 유아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놀이와 학습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올해 4월 본격적으로 서비스를 시작해…

By
뉴스 백문이불여일견, 스타트업의 하루

스타트업의 하루는 어떻게 흘러갈까. 글로 배우는 것보단 직접 보는 편이 이해가 쉬울지도 모른다. 스타트업의 일상이 궁금한 이들을 위해 유튜브 크리에이터 삼대장이 나섰다. 스타트업TV는 스타트업 대표의 일상을 따라가며 스타트업의 하루를 간접 체험한다. 1화는 1인 미디어 비즈니스 기업 미디어자몽 김건우 대표 편이다.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가 양질의 콘텐츠를…

By
뉴스 마이크로소프트가 부릅니다 ‘네가 사는 그집’

한국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가 혼합현실(MR, Mixed Reality) 전략과 관련 디바이스 및 생태계를 공개했다. 사실 MR이란 개념은 최근에 나온 기술이 아니다. 이미 오래전부터 학회를 통해 논문으로 나온 기술로 사람과 PC를 연결할 인터페이스를 연구하던 과정에서 UI, UX, HCI와 함께 등장했다. 여기에 PC과 환경을 인지하기 위해 센서, 비전컴퓨팅, 사운드 같은…

By
뉴스 제대로 만든 노벨티로 뜬 스타트업

스웩(Swag)은 자사 브랜드 마케팅을 위해 고품질 노벨티(Novelty)를 찾는 기업을 위한 비즈니스 솔루션을 표방하는 스타트업이다. 노벨티란 광고 효과를 높이려는 목적으로 광고주가 고객에게 증정하는 선물을 뜻한다. 이 기업의 공동창업자 제레미 파커(Jeremy Parker)는 “상당수가 노벨티를 쓰레기 취급하지만 꼭 그럴 필요는 없다”면서 “만일 제대로 만든 것이라면 훌륭한 마케팅 도구가…

By
1 2 3 1,0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