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 및 앱 생태계 강화 나서

 마이크로소프트(MS)가 20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 ‘MS 클라우드 이벤트’에서 새로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솔루션(퍼블릭 클라우드+온 프레미스)과 애저 마켓플레이스의 앱 생태계 강화를 위한 전략을 공개했다.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MS는 애저 G-시리즈(Azure G-series) 가상 머신, 애저 프리미엄 스토리지(Azure Premium Storage), MS 클라우드 플랫폼 시스템(Microsoft Cloud Platform System) 등을 출시하고, 클라우데라(Cloudera Inc) 및 코어OS(CoreOS)와 파트너십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MS 사티아 나델라 최고경영자는 “기업들은 믿을 수 있고 확장 가능하며 유연한 클라우드 플랫폼을 원하고 있다”며, “이미 포춘(Fortune) 500대 기업의 80% 이상이 MS 클라우드 고객이고, 이번 클라우드 전략으로 MS는 모든 기업 비즈니스와 모든 업종, 모든 지역에 클라우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001

퍼블릭 클라우드와 온 프레미스의 장점을 하나로

 MS는 새로운 G-시리즈 가상 머신(VM)과 MS 애저를 위한 프리미엄 스토리지를 발표했다. 인텔 제온(Intel Xeon) 프로세서를 탑재한 G-시리즈는 퍼블릭 클라우드 상에서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가상 머신이다. SQL 서버,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SAP 비즈니스 스위트 등 대규모 메모리 와 고속 저장장치를 요구하는 기업 애플리케이션과 워크로드를 지탱하는데 적합하다.

 애저 프리미엄 스토리지는 가상 머신에 적합한 성능을 제공해줄 수 있다. G-시리즈와 프리미엄 스토리지를 함께 활용하면 기업 및 개발자들이 원하는 클라우드 상의 높은 워크로드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다.

 MS 클라우드 플랫폼 시스템은 델(Dell) 하드웨어와 애저, 윈도 서버(Windows Server), MS 시스템 센터(Microsoft System Center) 등 MS의 소프트웨어를 하나로 묶어 제공하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솔루션이다. 퍼블릭 클라우드의 확장성과 온프레미스(자체구축)의 어플라이언스 제어를 함께 만족시킬 수 있다. MS는 이를 통해 최근 클라우드 컴퓨팅 도입 기업들이 요구하는 보안, 신뢰성, 유연성, 확장성 등을 만족시켜나갈 계획이다.

애저 마켓플레이스로 클라우드 생태계 확장

 MS는 스타트업과 ISV(독립소프트웨어벤더)들이 애저 마켓플레이스(Azure Marketplace, MS의 기업용 앱 장터)를 통해 기업 고객과 연결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클라우데라(Cloudera)와 코어OS(CoreOS)를 애저 마켓플레이스의 새로운 파트너로 발표했다. 애저 기업 고객들은 원하는 운영체제와 애플리케이션이 설치된 가상머신을 클릭 몇 번으로 쉽게 구축할 수 있다.

 클라우데라는 기업 분석 및 데이터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빅데이터 부문 리더 기업이다. 올해 연말 애저 인증이 완료된 후 애저 마켓플레이스에 등록될 예정이다. 기업들은 클라우데라 엔터프라이즈(Cloudera Enterprise)를 MS 파워 BI(Microsoft Power BI)와 연동해 보다 효율적인 업무용 솔루션을 구축할 수 있다.

 컨테이너 기반 리눅스 운영체제인 코어OS는 이번 주부터 바로 제공된다. 이제 애저 마켓플레이스에서 직접 코어OS 이미지를 구축할 수 있다. 이를 통해 MS는 애저 기반에서 윈도뿐만 아니라 리눅스 지원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한국MS, 채널 및 내부 인력 강화 통해 국내 클라우드 시장 공략 가속화

 이에 맞춰 한국MS는 국내 유통 채널을 강화하고 인력을 보강하는 등 클라우드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는 전략이다. 한국MS는 ▲기존 채널을 2배 이상 확장해 판매 유통 경로를 확대 ▲기술 컨설팅팀을 신설하고 에반젤리스트를 확충하는 등 기술 인력 강화 ▲ISV 프로그램을 통한 애저 생태계 지원 ▲일반 고객 및 파트너를 위한 애저 기술 교육 프로그램 연 26회 개설 등을 통해 국내 기업에게 MS 애저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유용함을 알릴 계획이다.

 한편, MS는 MS 애저, 오피스365, MS 다이나믹스 등을 국내 기업과 스타트업에게 보다 효율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국내 데이터센터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부산에 건설할 예정인 이 데이터센터가 완공되면 홍콩, 싱가포르 등에 구축된 기존 데이터센터와 연계해 보다 빠르고 효율적인 퍼블릭/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받고 있다.

이 기사는 IT동아와의 제휴를 통한 전재이므로 무단전재, 재배포를 금합니다.

글 : 강일용 기자(IT동아)
원문 : http://it.donga.com/19553/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