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조경제대상] 총리상 SK텔레콤, ICT 맞춤형 창업지원

0

SK텔레콤 CSV실은 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브라보! 리스타트’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벤처 생태계를 확장시킨 공로를 높이 평가받아 2014 대한민국 창조경제대상 단체 부문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이 회사는 손쉬운 생계형 창업(자영업)이 매년 빠른 속도로 늘고 있지만, 이들 중 상당수가 3년 내에 폐업을 하고 남은 자본으로 다시 사업을 시작해 폐업을 반복하는 악순환 고리를 끊기 위한 방법을 고민하다 프로그램을 만들었다.

민효식 SK텔레콤 CSV실 부장은 “SK텔레콤이 보유한 지식과 경험을 토대로 정보통신기술(ICT)과 연계된 창업을 지원하면 생계형 창업보다 지속적인 가치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선정된 기업에는 초기 창업지원금(2000만원)과 개별 사무실이 제공된다. 기술이 사업성 있다고 판단되면 최대 1억원에 달하는 기술 개발 자금이 추가로 지원된다.

창조경제대상2
창조경제대상1
2014 대한민국 창조경제대상 / 단체부문 수상자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 단체 부문 수상자에는 은행권청년창업재단과 타이드인스티튜트가 선정됐다. 은행권청년창업재단은 창업자와 멘토, 투자자들이 온·오프라인상에서 직접 만나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창업 생태계 허브’를 운영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타이드인스티튜트는 자본금 100만원으로 시작한 비영리 창업지원기관으로 한국에서 처음으로 ‘팹랩 서울’을 운영하며 창조경제 문화 확산에 힘써왔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특별상 단체 부문에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창조기술실용화본부와 오픈트레이드 마케팅본부가 선정됐다. 창조기술실용화본부는 기술 사업화와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전담조직을 설치하고 연구소 본원과 분원에 지역 특화 바이오기업 생태계를 구축했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KB국민은행 특별상 주인공인 오픈트레이드 마케팅본부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기반으로 한 마케팅 전략을 통해 다수 기업이 투자를 유치하는 데 혁혁한 공을 세웠다. 3100개가 넘는 스타트업·벤처기업을 다수 투자자에게 홍보했다.

이 기사는 매일경제와의 제휴를 통한 전재이므로 무단전재, 재배포를 금합니다.

글 : 이새봄 기자 / 원호섭 기자 (매일경제)
원본 : http://goo.gl/drjjpX

About Author

/ service@mk.co.kr

매일경제(www.mk.co.kr)는 신문, 방송, 인터넷, 모바일 매체를 고루 갖춘 종합멀티미디어 그룹으로, 초일류국가로 도약할 수 있는 국가적 비전을 선도하며 지식강국의 내일을 위해 새로운 비전과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