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공공시장 진출 길이 넓어진다!

0

중소기업 기술개발제품 구매비율 의무화로 신기술제품 판매시장이 확대됩니다!

중소기업청은 「중소기업제품 구매촉진 및 판로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을  ’15.8.17일(월) 입법을 예고했습니다.

기술개발제품에 대한 공공기관의 초기시장 조성 역할이 강화되면서 창조혁신 제품의 판매기반이 확충될 예정입니다. 중소기업들이 적극적으로 기술개발에 뛰어들어 중소기업의 성장과 고용확대가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sm

또한 이번 입법예고된 개정안은 1억원 미만의 공개 수의계약에 대해서도 소기업 우선구매 적용 등 중소기업의 공공조달시장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다양한 개선방안 역시 담고 있습니다.

그럼 이번 판로지원법 시행령 개정의 주요세부내용을 살펴보시죠!

① 기술개발제품 구매비율 의무화

종전에는 중소기업 기술개발제품의 구매를 촉진하기 위해 기술개발제품 13종을 지정하여 공공기관의 우선구매를 권고했었는데요. 개정안에서는 공공기관의 기술개발제품 구매비율 달성을 권장사항에서 의무사항으로 변경됩니다.

이에 따라 기술개발제품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구매를 보다 적극적으로 하여 중소기업들의 기술개발 의욕을 고취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② 소액 수의계약 중 공개 수의계약에 대해 소기업 영역 보호

종전에는 2~5천만원 공개 수의계약은 경쟁입찰과 유사한 방식이나, ‘수의계약’이라는 이유로 중․대기업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었는데요. ‘2인 이상 공개 수의계약’은 원칙적으로 소기업․소상공인만 참여할 수 있도록 제한했습니다.

③ 자료제출의무를 위반한 공공기관 등에 대한 과태료 부과기준 마련

자료제출 등 보고의무를 위반한 공공기관 등에 대한 과태료 부과 가능성을 명시하며, 부과 기준은 시행령에 위임하도록 되어 있었지만 개정안에서는 위반내역 및 정도에 따른 과태료 부과기준을 신설했습니다.

이에 따라 공공기관의 구매실적, 제도위반시 제출 자료의 내실을 기하여 행정의 효율성과 공공구매제도의 이행력을 제고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시행령의 개정으로 공공구매제도 이행력 제고를 통해 중소기업의 참여기회가 보장되고, 공개 수의계약에 있어서  소기업의 판로가 확대되는 등 중소기업의 판로확보에 큰 도움이 될 수 있겠죠?

중소기업청은 이번 개정안을 중심으로 기술개발제품 의무구매제도 도입은 우수한 기술개발제품을 연간 110조원대 공공조달시장으로 활발히 진입시켜, 혁신형 중소기업이 민수시장과 해외시장에서 경쟁력을 기르는데 기초가 되는 성장사다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글 : 중소기업청
원문: http://goo.gl/BZMzLn

About Author

/ binjip@smba.go.kr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