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관광산업분야서 스타트업과 협력 나선다

0

서울시는 “서울-스타트업 협력 프로젝트” 공모사업과 “서울관광 우수 IT서비스” 선정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수요를 만족시킬 콘텐츠, 서비스가 필요한 서울시와 우수 역량을 사업화하길 원하는 민간 스타트업의 목적이 맞아 떨어지면서 정책 사각지대를 메우고 일자리도 창출하게 될 것으로 보고있다.

2016_seoul_startup
● 서울-스타트업 협력 프로젝트

우선 “서울-스타트업 협력 프로젝트”는 총 4억 규모다. 15개 내외의 업체를 선정하며, 심사를 통해 최소 2천만 원에서 최대 4천만 원까지 사업추진비를 차등 지원한다. 이들 15개 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자치구, 관광사업자 단체 등 유관기관과 네트워킹 및 멘토링까지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 프로젝트는 지난해 일자리대장정 일환으로 디캠프에서 열린 타운홀미팅 “스타트업이 서울관광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에 대한 서울시의 후속 정책이다. 서울시는 스타트업들의 열의와 좋은 정책 아이디어가 실행 될 수 있도록 협력 프로젝트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공모대상은 외래 관광객이 서울의 숨은 매력을 편리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돕는 IT 기반의 콘텐츠 및 서비스를 개발‧운영하는 사업이다. 공모분야는 지정주제와 자유제안으로 나뉜다. 지정주제는 모바일을 활용해 여행정보를 찾는 자유여행객의 증가, MICE 산업 확대에 따른 관광수요 발생, 쇼핑관광을 선호하는 관광객 트렌드 등을 반영해 7개 분야로 선정됐다.

<7개 분야 지정 주제>
– 미디어를 활용해 관광객/외국인이 서울관광을 홍보하는 프로젝트 (가칭 MY LITTLE SEOUL TV)
– 서울의 유료 관광시설들을 할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서울 DAY PASS 개발
– 4대문 안 관광 집중도 해소를 위한 4대문 밖 커뮤니티 관광 활성화
– MICE 참가자 대상 관광예약 프로그램 개발‧운영
– 지하철 주변 정보 제공 콘텐츠
– 음식점 메뉴판 보급 등

신청자격은 창업 7년 이하 중소기업 및 개인사업자로서, 신청자는 공고문에 기재된 지정주제를 선택하거나 자유롭게 주제를 선정해 프로젝트 사업계획서를 제출하면 된다. 1차 서류심사 및 2차 현장심사를 통해 15개 내외의 프로젝트를 선발하며,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한 심사위원단에서 사업의 필요성, 수행능력, 관광객의 편의 개선 정도 및 서울의 잠재 관광자원 활용한 정도 등을 종합 평가한다.

● 서울관광 우수 IT 서비스

“서울관광 우수 IT 서비스”는 우수한 서비스를 개발‧제공하고도 스타트업이란 이유로 홍보가 잘 안 된 케이스들을 발굴, 관광객에게 알리고 이용을 활성화하자는 취지로 추진된다. 선정분야는 체험여행상품 제공, 교통불편해소, 기타(언어불편 해소 서비스, 숙박편의제공 등) 등 관광객이 서울관광에 유용한 IT 서비스다. 최소 6개월 이상 서비스를 운영한 실적이 있는 서비스의 경우에 신청할 수 있다.

선정된 우수 서비스는 서울관광 대표 홈페이지에 ‘우수 스타트업 서비스’ 홍보 페이지가 구축되며, 서울 관광 안내소에 홍보 공간을 운영한다. 또한, 서울에서 열리는 MICE 등 국제행사 참가자를 대상으로 사전에 안내해 서울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홍보하고, 국제트래블 마트, 교역전 등에 홍보해 관광객과 바이어를 대상으로 서울이 추천하는 우수 서비스로서 통합 홍보마케팅을 지원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서울시관광협회, 서울 마이스 얼라이언스 등 관광사업자 단체와 네트워킹 기회를 마련하는 등 인지도가 낮아 사업추진에 어려움을 겪는 관광 스타트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홍보마케팅 지원기간은 1년이나 매년 사업 추진실적 등을 점검해 지원 연장을 결정한다.

전문가 심사단 및 외국인 심사를 통해 서비스의 우수성과 성과, 서비스 성장 가능성, 관광객 편의개선 및 서울의 잠재 관광자원 활용 정도 등을 중점 평가하여 최종 선정한다. 서울관광 프로젝트 공모전과 서울관광 우수 IT 서비스에 신청 하고자 하는 기업은 16년 3월 16일까지 ‘내 손안에 서울’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의승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이미 참신한 아이디어와 IT기술로 무장한 관광 스타트업이 공공분야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관광시장의 사각지대를 메우고 있어, 서울 관광협력 프로젝트를 통해 스타트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하겠다”며 “스타트업의 감성과 아이디어 그리고 IT기술이 잘 결합된 서비스를 통해 관광객이 서울의 숨은 매력을 편리하게 체험할 수 있다면, 서울을 방문하는 관광객의 만족도가 한 차원 더 높아질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했었으며, 현재 스타트업 발굴, 신사업 기획, 운영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