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랩 7기 데모데이, 오는 6월 개최

0

글로벌 엑셀러레이터 스파크랩이 오는 6월 22일 오후 1시부터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제7기 데모데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데모데이에는 스파크랩 7기 프로그램에 선발되어 13주간 집중적인 엑셀러레이팅 과정을 거친 8개 기업의 발표와 더불어 국내, 외 유명 스타트업 인사를 초청해 헬스케어와 가상현실의 미래를 토론하는 순서가 마련된다.

스파크랩 엑셀러레이팅 7기에 참여한 기업 중 고객 맞춤형 창고 솔루션을 제공하는 ‘마이박스’, 간편하면서도 해킹위험이 없는 보안서비스 스톤패스(StonePASS)를 개발한 ‘센스톤’, K-뷰티 제품의 해외진출을 중개하는 ‘랜딩 인터내셔널’, 패션용 스마트 줄자를 개발하는 ‘왓어데이’, 한국의 신생 저가항공사 K-에어, 해외직구 개인 맞춤형 도우미 서비스를 제공하는 ‘큐픽’, 어린이용 스마트 웨어러블 기기를 개발하는 ‘아이디엘(iDL)’, 모든 동영상 형태를 자동 트랜스코딩 하는 기술을 개발한 ‘요쿠스’ 등 8개사가 데모데이에서 발표하게 된다.

또한, 이번 데모데이에는 헬스케어와 가상현실 분야의 해외 전문가를 초청해 업계 동향과 전망을 논하게 된다.

SV 엔젤의 공동설립자로 트위터,드롭박스, 에어비앤비, 스냅챗에 투자해서 한 성공신화를 쓰고, 헬스케어에 집중 투자하는 리팩터 캐피탈을 설립한 실리콘밸리 유명 VC인 데이비드 리와 MIT의 리틀 디바이스 랩 총괄을 맡고 있는 호세 고메즈 마르퀴즈, 유전자 실험회사 나테라의 과학부문 총 책임자(CSO) 지미 린, 건강정보 시각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로딘의 공동설립자이자 CEO인 토마스 고에츠가 헬스케어 업계에 대해 토론을 나눈다.

가상현실 분야의 전문가로는 홍콩의 기술관련 스타트업 선구자인 케이시 라우, 업로드 VR의 로버트 스코블, 디즈니, 픽사, 아이엘엠(ILM) 등에서 다양한 가상현실 프로젝트를 수행한 유안 맥도날드, 이머전트 VR의 공동창업자이자 CTO인 피터 월킨스가 참여한다.

행사 참가 신청은 온오프믹스(한글), 이벤트브라이트(영문)에서 각각 받고 있다.

스파크랩 이한주, 김유진 공동대표는 “스파크랩이 한국에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문화를 처음으로 들여와 지금까지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 이번 7기 기업도 엑셀러레이팅 과정을 통해 훌륭하게 성장하고 있고, 데모데이를 통해 후속투자와 글로벌 진출의 기회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About Author

강태욱 벤처스퀘어 매니저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했었으며, 현재 스타트업 발굴, 신사업 기획, 운영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