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생활편의 O2O 스타트업 인증 서비스 실시

0

SK텔레콤이 T전화 이용자들의 O2O(Online to Offline, 이하 O2O) 서비스 이용을 돕기 위해 O2O 스타트업 8개사와 손잡고 신규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T전화 신규 서비스는 O2O 스타트업이 고객에게 전화를 걸 때, O2O 스타트업들의 서비스명과 용건 등의 기본정보가 고객에게 노출되는 것이 핵심이다.

T전화 생활편의 O2O 서비스 적용 화면(예)

T전화의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를 적용한 직원용 앱을 통해 O2O 스타트업이 고객에게 전화하고, 고객은 별다른 번거로움 없이 T전화 수신화면에서 O2O 스타트업들의 정보를 볼 수 있는 방식이다.

SK텔레콤은 “고객을 만나는 과정에서 사전 통화가 꼭 필요하지만 고객들이 모르는 번호를 스팸과 스미싱으로 우려해 받지 않는 경우가 많다”라며 “이를 해결하는 것이 ‘T전화 신규 서비스’의 목적”이라고 밝혔다.

또한, SK텔레콤은 T전화 신규 서비스를 통해 ‘생활편의 O2O 스타트업들이 자사의 직원 연락처를 문자나 앱으로 알리지만 고객이 이를 기억하고 저장하는 것이 극히 드물다’는 점도 해결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T전화와 함께하는 O2O 스타트업 8개사 목록

T전화와 함께하는 O2O 스타트업 8개사 목록

이번 생활편의 O2O 스타트업 8개사와 협업을 시작으로 SK텔레콤은 대리운전, 카풀, 퀵서비스, 택배 등 생활편의 O2O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들과 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위의석 SK텔레콤 상품기획부문장은 “T전화의 이번 신규 서비스로 고객에게 O2O 스타트업의 필수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고객 편의성을 높이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 분야의 T전화 파트너를 확보해 고객에게는 편의성을 스타트업들에게는 업무 효율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SKT와 협력하는 생활편의 O2O 스타트업 왓슈 김영진 대표는 “서비스 직원이 고객에게 방문하는 과정에서 부득이하게 전화해야 할 경우가 자주 생기지만 고객은 일반번호를 스팸으로 여겨 안 받는 경우가 많다”라며 “이러한 측면에서 이번 SKT와의 협력은 고객에게 신뢰성을 확보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About Author

강태욱 벤처스퀘어 매니저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했었으며, 현재 스타트업 발굴, 신사업 기획, 운영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