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쏘카-그린카와 ‘O2O 비즈니스’ 위해 손잡았다

0

카카오는 쏘카, 그린카와 각각 ‘O2O 비즈니스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카카오, 쏘카, 그린카는 각자의 전문 역량과 노하우, 자산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다양한 O2O 비즈니스 영역 전반에 걸쳐 제휴와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카카오는 현재 택시를 비롯해 내비게이션, 대리운전, 미용실 등 실생활과 밀접한 다양한 영역의 O2O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쏘카와 그린카는 양사 합계 약 1만 2천여 대의 차량을 운영하고 있는 카셰어링 업체다.

이번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쏘카와 그린카는 8월 말부터 1개월간 특정 시간대에 카카오드라이버 기사회원에게 기준 이용 금액 100% 할인을 제공하는 시범 제휴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카카오, 쏘카, 그린카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왼쪽부터 이용호 그린카 대표, 정주환 O2O 사업부문 총괄 부사장, 이재용 쏘카 대표)

이번 시범 제휴 서비스를 통해 카카오드라이버 기사회원은 보험료와 주행 요금(km당 과금되는 유류 관련 비용)만 내고 양사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대리운전 운행 전후 이동 시 카셰어링 서비스를 저렴하게 활용할 수 있고, 양사는 심야-새벽 시간대의 유휴 차량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카카오는 이번 시범 서비스 제휴에 대해 “대리운전업계 현안 중 하나인 대리운전기사 운동 수단 문제를 합법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첫걸음을 시작했다”고 자평했다.

앞으로 카카오, 쏘카, 그린카는 1개월 간의 시범 운영 결과를 분석해 향후 서비스 지속/개선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정주환 카카오 O2O 사업부문 총괄 부사장은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통해 서비스 이용자와 종사자 모두에게 더 많은 편익과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라며 “카카오와 파트너사 모두가 윈윈 할 수 있는 제휴-협력 모델을 연구하고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