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컴퍼니, 디캠프・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 등에서 10억 투자 유치

0

대학생 공동구매 플랫폼 ‘타운어스(TOWNUS)’를 운영 중인 타운컴퍼니가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와 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으로부터 약 1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2일 밝혔다.

대학생 공동구매 앱 타운어스가 1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대학생 공동구매 앱 타운어스가 1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는 지난해 스파크랩, 동문파트너즈, 올해 초 김상범 전 넥슨 기술총괄이사 등으로부터 초기 투자를 받은 지 1년여 만에 유치한 후속 투자다. 이로써 타운어스는 총 15억여 원 규모의 누적 투자금을 확보하게 됐다.

타운어스는 전국 대학생들의 생활비 절감을 목표로 하는 서비스다. 학교, 학과, 동아리별로 산재한 공동구매 수요를 전국 단위로 모아 대학생 필요 물품을 최저가에 제공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취급 물품도 단체 의류, 축제 및 MT 등 행사를 위한 식음료, 전공 물품 등 다양하다.

특히, 업체 선정, 가격 협상, 사후 관리 등 기존에 과대표들이 직접 감당해야 했던 복잡한 공동구매 프로세스를 획기적으로 단축해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해 9월 정식 서비스 론칭 이후 11개월 만에 전국 100여 개 대학교 5만 명 이상의 이용자를 확보한 바 있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디캠프의 김시완 투자팀장은 “타운컴퍼니는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대학생 공동구매 시장에서 현재 1위 사업자다”며 “대학생 생활 전반에 걸친 종합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이 크다”고 투자 결정의 배경을 설명했다.

타운컴퍼니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발판으로 공동구매 플랫폼의 퍼스트무버로서 경쟁 우위를 강화하는 한편, 공동구매 플랫폼 서비스에서 더 나아가 공동구매 정보, 각종 생활 정보를 공유하는 대학생 커뮤니티로 고도화시켜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시리즈 A 라운딩을 통해 유치한 투자금은 학생복지 이벤트, 플랫폼 UX/UI 개선, 추가 물품 발굴 등에 집중 사용할 예정이다.

윤경욱 타운컴퍼니 대표는 “서비스 초기에는 서울 및 수도권 주요 대학에 집중했으나, 올해 하반기부터는 부산, 대전, 대구, 광주 등 전국 주요 도시를 거점으로 서비스 범위 확장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라며, “이번 투자를 기점으로 현재 준비 중인 중국 진출에도 속도를 내 글로벌 시장에서도 공동구매 플랫폼 시장을 선점하는 것이 장기적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