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선생도 ‘클래스카드 쓴다’

0

러너스마인드가 영어 교육 전문 기업인 윤선생과 플랫폼 사용과 콘텐츠 교류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에 따라 윤선생은 러너스마인드의 스마트단어장 서비스인 클래스카드 전용 페이지에 자사 교재 단어를 탑재, 교사와 회원이 손쉽게 활용할 수 있게 됐다. 교사는 클래스카드에 등록되어 있는 교재별 단어 목록에서 학생 개인별 맞춤형 단어장을 제작해 수업에 활용할 수 있다. 회원은 교사가 제작한 맞춤형 단어장을 클래스카드 암기 도구를 곁들여 학습할 수 있다.

양사는 앞으로도 영어 교육 콘텐츠 개발과 제휴를 진행할 계획이라는 설명. 김준수 러너스마인드 대표는 “클래스카드는 기존 단어장과 달리 교사가 만들어 주는 단어장이어서 학습 동기가 뚜렷해 학습 효과가 높다”면서 “국내에선 비교적 초기 단계지만 윤선생이 전 프로그램에 적극 도입한 만큼 앞으로도 협력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러너스마인드는 교실용 스마트단어장 에듀테크 스타트업으로 스마트 단어장인 클래스카드는 현재 국내 6,000개 교육 기관에 채택, 활용 중이다. 러너스마인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