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억 투자유치한 머신러닝기반 모바일 마케팅 플랫폼

0

머신러닝 기반, 모바일 마케팅 플랫폼 모로코가 약 120억 원 규모의 시리즈 B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에는 드레이퍼 아테나, 삼성벤처투자, 미래에셋벤처투자,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 KT네트워크, DSC인베스트먼트가 참여했다. 이로서 모로코의 총 누적 투자 금액은 약 200억 원을 기록했다.

모로코는 구글 출신 안익진 대표가 실리콘밸리에 설립한 모바일 광고 플랫폼 스타트업이다. 머신러닝 예측 모델을 중심으로 한 퍼포먼스 엔진과 페타 바이트 규모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자동 광고 집행 및 성과 최적화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모로코는 핵심기술을 근간으로 모바일 광고 집행에서부터 광고 수익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장 중이다. 성과 최적화 엔진을 기반으로 한 자동 광고 집행 플랫폼(DSP), 퍼포먼스 광고 엔진과 인프라를 클라우드 방식으로 제공하는 애드 클라우드 등이 대표적인 예다.

안익진 모로코 대표는 “많은 모바일 사업자들이 서비스의 성장과 수익화에 어려움을 겪는 것을 보며 기술과 혁신을 통해모바일 생태계를 풍요롭게 만들고 싶었다”며 “모바일 사업자들이 모로코의 광고 인프라를 이용하여 페이스북이나 구글과 같은 광고 플랫폼을 손쉽게 구현 및 운영하고, 더 많은리소스를 서비스 본질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 그것을 바탕으로 건강한 모바일 생태계를 키워나가는 것이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About Author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