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억 투자 유치한 토종 축산 바이오 스타트업

한국축산데이터가 패스트인베스트먼트, 신용보증기금, 코리아오메가투자금융으로부터 13억 원 규모 시드 투자를 마쳤다고 밝혔다.

한국축산데이터는 가축을 위한 헬스케어 솔루션을 개발하는 축산 바이오 스타트업. 가축 헬스케어 솔루션인 팜스플랜(farmsplan)을 개발해 양돈 농가에 적용 중이며 돼지 건간 상태를 개선해 83%까지 항생제 투여량을 줄이는 데 성공했다는 설명이다.

경노겸 한국축산데이터 대표는 “이번 시드 투자 유치로 바이오와 인공지능 분야 전문 인력을 보강하고 팜스플랜 서비스를 고도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이를 통해 팜스플랜 확산과 상용화도 가속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시드 투자를 진행한 패스트인베스트먼트 측은 한국축산데이터가 기술과 데이터를 바탕으로 상당한 축산 분야 혁신을 입증해 소외된 1차 근간 산업에 대한 발전을 선도해 국내 축산업과 농가 발전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