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업툴 ‘콜라비’ 전월 대비 유료 고객 9배 ↑

콜라비팀이 협업툴 콜라비3월 유료 고객 수가 지난달 대비 9배 이상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신규 가입자 수는 3배 늘었다.

콜라비팀은 재택근무가 확산되고 스마트워크로 체제를 전환하는 기업이 늘면서 비대면 협업툴 유료고객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스타트업과 중소기업뿐 아니라 기존 수백 명 규모로 시범 도입을 진행해온 LS산전과 대기업 계열사도 도입을 연정하기로 결정했다.

협업툴 콜라비는 지난 2월 코로나 19 확산 이후 업종과 규모에 상관없이 유료 상품을 무료로 제공하는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콜라비팀은 3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함께한 간담회 자리에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무료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착한 스타트업’으로 초대되기도 했다.

콜라비팀 관계자는 “콜라비팀의 일본 총판에 따르면, 일본의 경우 현재 코로나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언택트 기반의 재택근무 솔루션인 콜라비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전세계적인 코로나19사태가 비대면 솔루션들에게 확실한 기회가 되고 있는 만큼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한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