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B 트렌드 속 키즈 콘텐츠에 힘 싣는 스타트업

0
저출산으로 생긴 한 명의 자녀에게 최상의 육아 환경을 제공하는 VIB(Very Important Baby) 트렌드가 각종 산업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최근엔 키즈 산업이 IT 와 만나 더 빠르고 스마트하게 그 영역을 확장하고 있는 추세다.

■ 클래스101, 용돈관리부터 주식까지아이 눈높이 맞춘 경제 클래스 오픈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대표 고지연)은 온택트 시대에 발맞춰 집에서도 즐겁게 아이들이 취미나 놀이공부할 수 있도록 온라인 교육 클래스를 오픈하고 키즈 시장 공략에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지난달 기준 키즈 클래스는 약 80여 개로연령별 클래스는 물론 미술영어예술/심리특별활동 등 5세부터 초등학생까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전문 강좌들을 보유하고 있다특히어린시절부터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경제관념을 확립할 수 있도록 만든 주식부동산용돈관리 등 금융교육 콘텐츠들이 아이들은 물론 부모님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주식투자 전문가 미주부(김훈)와 교육 전문가들이 함께 기획한 ‘주식으로 이해하는 어린이 경제 클래스는 키즈 카테고리 중 누적 판매 1위 강의로주식 투자 전문가 미주부(김훈)와 교육 전문가들이 회사의 투자원리 및 제품판매 등 주식 시장의 원리를 아이들이 이해하기 쉽게 풀어내 높은 수강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최근 오픈한 ‘어린이 부동산 클래스도 수강생 만족도 98%에 이를 정도로 반응이 고무적이다학교학원 어디에서도 알려주지 않는 부동산 원리를 부동산 투자 전문가인 부읽남(정태익)과 교육 전문가들이 알기 쉽게 설명해주는 것은 물론 부동산을 중심 테마로 세상의 경제 흐름까지 파악할 수 있는 통찰력도 기를 수 있다이밖에 재테크 전문 크리에이터 소사장소피아와 함께하는 ‘어린이 용돈관리 클래스는 돈의 개념을 정립할 시기에 들으면 좋은 강의로푼돈을 모아 목돈으로 만드는 재미를 알게 해준다.

이 외에도 어린이 교육 시장에도 불고 있는 코딩 열풍에 따라 ‘바나나가 악기가 된다신기한 코딩의 세계’, ‘직접 만들며 배우는 코딩나만의 장난감 5개 만들기’ 등 아이들이 놀면서 코딩의 원리를 재밌게 습득할 수 있도록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차별화된 클래스를 제공하고 있다.

 

■ 야놀자아동 동반 여행객들 전용 ‘아이야놀자‘ 카테고리 신설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도 아이들과 함께 여행을 즐기는 가족 여행객의 증가와 키즈 시장의 빠른 성장세에 맞춰 지난해부터 ‘아이야놀자’ 신규 카테고리를 신설아동 동반 여행객에 특화된 메뉴를 운영 중이다.

키즈 숙박과 레저 상품을 하나의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구성한 아이야놀자 카테고리에서는 키즈 풀빌라와 호텔 등 가족 친화적인 숙소부터 카페와 체험 프로그램 등 실내외 레저까지 한 곳에서 예약이 가능하다이 외에도 야놀자는 유아 동반 가족들이 여가를 쉽게 계획할 수 있도록 아이와 함께하는 놀이들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생활 속 실천 가능한 위생 수칙 등 안전하고 재밌는 여행이 되도록 다양한 정보 콘텐츠도 제공하고 있다.

 

■ 자란다아이돌봄 매칭 플랫폼으로 맞벌이 부모들 공략

아이 맞춤형 교육부터 단시간 아이를 돌봐 줄 선생님을 찾아주는 스타트업들도 각광받고 있다. ▲자란다(대표 장서정)는 유아동 교육 돌봄 매칭 플랫폼으로 지난 2월 한국투자파트너스, KDB산업은행 등으로부터 70억 원 규모의 시리즈브릿지 투자 유치에 성공하며 누적 투자액 111억 원을 달성해 이목을 끌었다.

자란다는 베이비시터를 이모님이 한다는 편견을 깨고과목별 특기가 있는 대학생 등 젊은 선생님을 선발해 어린아이가 있는 가정과 연결해주는 것이 특징이다선생님이 부모가 없는 동안 아이를 보면서 영어수학미술음악 등 교육까지 해주는 형태다. 2016년 창업한 이 스타트업은 코로나 사태 속 급성장하면서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부모 회원은 10만 명을 돌파했으며등록 교사는 6만 명에 이른다.

올해 1월 매출 기준 전년 대비 약 3.5배의 성장세를 기록하며 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자란다는 머신러닝 기반 알고리즘을 고도화하면서 교육 프로그램교재완구 등 키즈 콘텐츠를 한 데 모아 큐레이션하는 서비스로 비즈니스 모델을 확장 중이다.

 

■ 째깍악어등하원부터 놀이까지 부모 맞춤형 돌봄 서비스 지원

째깍악어(대표 김희정)는 오프라인 키즈 공간아파트 커뮤니티비대면 온라인 클래스 등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넓혀 나가고 있다. 2016 O2O 플랫폼으로 사업을 시작하며 다양한 육아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는 째깍악어는 정부 인가를 받은 기업부설 ‘아동창의연구소를 설립놀이 콘텐츠를 자체 개발하고 일정 요건 이상의 선생님에게 교육부 소관 ‘아동돌봄지도사’ 자격증을 발급하고 있다.

최근엔 새롭게 개편한 째깍악어 부모님 앱을 통해 기존 패키지로만 제공하던 돌봄 서비스 선택의 폭을 넓혀 ‘영어+놀이’, ‘등하원+학습’, ‘등하원+창의미술’ 등 다양한 조합으로 원하는 돌봄을 원하는 시간만큼 신청할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했다.

 

■ 놀이의 발견웅진의 사내 벤처로 출발 200억 원 규모 투자 유치

 ▲놀이의 발견(대표 윤새봄)은 웅진의 사내 벤처로 출발한 온오프라인 연계(O2O) 플랫폼 스타트업이다전국의 아이 전용 놀이체험 학습 프로그램 및 전시회키즈카페테마파크 등을 소비자와 연결해 주는 키즈 전문 서비스로, 2019년 웅진씽크빅의 벤처사업부로 설립된 후 빠른 성장세에 힘입어 2020 5월 웅진에서 분사했다현재 놀이의 발견은 웅진기업 회장의 차남인 윤새봄 웅진 전무가 대표를 맡고 있으며지난해 8 200억 원 규모의 시리즈투자를 받은 바 있다.

About Author

/ jinjin.pink@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