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테크 스타트업 설로인, 160억원 투자 유치

0

푸드테크기업 설로인이 총 16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

설로인은 지난 2019년 하나벤처스의 시드투자를 시작으로 누적 투자 금액 220억원 이상을 유치했다. 이번 투자는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를 포함 대부분의 기존 투자사가 참여하고, SV인베스트먼트, KTB네트워크, SL인베스트먼트, 원익파트너스가 신규 투자를 단행했다. 모집 희망금액의 3배가 넘는 투자 의향서가 몰린 것으로 알려졌다.

설로인은 자사 온라인 몰 중심으로 성장하여 B2C 온라인 매출이 전년 대비 30배 성장하였고, 미슐랭 레스토랑 중심으로 공급하는 B2B 사업 역시, 코로나 시국에도 불구하고 신규 거래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견고한 성장세를 보여주었다. 설로인 Lab에서는 숙성 및 가공 기술 등 다양한 R&D를 통한 육류 연구를 진행하면서 품질 우위를 확보하고 있다.

또 신규사업으로 SaaS 기반 ERP를 활용한 B2B 플랫폼으로 육류 도매시장의 효율화를 수행할 계획이다. B2B 육류시장에서도 온라인 수요가 늘어나고 있으나 기존 플랫폼은 대형 수입사와 냉동육 중심으로 서비스가 설계되어 있어 소규모 육가공사가 다수를 이루는 한우, 한돈 산업에 적합하지 않다. 설로인은 산업의 데이터를 연결하여 B2B 사업자간 온라인 거래 플랫폼을 오는 2022년에 오픈 할 예정이다.

설로인은 이번 투자액으로 연간 매출 2천억원 규모의 스마트 팩토리를 신축할 계획이다. 또한 육류시장의 본질적 혁신을 위해 개발자, 마케터 등 다양한 직군의 인재를 적극 채용 예정이다.

 

관련기사더보기

푸드테크, 미래의 IT 먹거리의 핵심 산업으로 떠올라

About Author

/ ohj1989@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