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운지랩-두산로보틱스, 협동로봇 솔루션 강화 MOU

0

서비스 로봇 스타트업 라운지랩(대표 황성재)이 두산로보틱스와 협동로봇 솔루션 활성화 및 아이스크림 서비스 자동화 시스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라운지랩은 올해 초부터 두산로보틱스의 협동로봇을 활용해 신규 로봇 솔루션을 선보여왔다. 특히 아이스크림 로봇 아리스는 지난 4월 라운지랩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후 빠르게 신규 매장을 확장해온 만큼,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서비스로봇 개발 및 생산을 위해 이번 협약을추진하게 되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협동로봇 공급-자동화 시스템 개발의 파트너쉽 관계를 맺는다. 긴밀한 협업관계를 바탕으로 △서비스 자동화 시스템 협력 △협동로봇 공동 활용 △기술 인력 지원 및 정보 교류 △콘텐츠 개발 등 다양한 부문에서 다층적인 협력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특히 라운지랩은 자체 개발 중인 인공지능 기반 스마트 그리퍼 ‘그리퍼 X’를 두산로봇과 호환될 수 있도록 제작한다는 계획이다. ‘그리퍼X’는 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해 다양한 형태의 비정형 사물을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그리퍼로, 산업현장보다 다양한 외부요인이 존재하는 리테일 환경에 적합하도록 개발 중이다.

12일 진행된 협약식은 커피 업계의 새로운 트렌드를 소개하는 박람회 ‘서울카페쇼’가 개최된 삼성동 코엑스 전시장에서 진행되었으며 황성재 라운지랩 대표와 두산로보틱스 류정훈 대표 및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황성재 라운지랩 대표는 “안정적이고 정밀한 기술력을 가진 두산로보틱스의 하드웨어와 라운지랩의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기술을 더해, 더욱 발전된 로봇 자동화 솔루션을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연구 개발을 통해 그동안 선보여온 서비스 로봇 기술의 완성도를 높이고,  자동화 솔루션 비즈니스를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두산로보틱스 류정훈 대표는 “주로 산업용으로 활용되던 협동로봇의 사업 영역이 서비스 로봇 분야로 확대되면서 우리의 일상 속에 빠르게 스며들고 있다”면서, “국내 1위 협동로봇 기업인 두산로보틱스와 창의적인 라운지랩의 시너지를 통해 서비스 로봇 분야의 저변을 확대하고, 고객 수요에 최적화된 자동화 솔루션 공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0월 ‘로보틱스 리서치(Robotics Research)’ 그룹을 출범하고 UNIST와 산학협력을 맺는 등 로봇 기술 연구를 강화해온 라운지랩은 지속적인 사내 역량 확대를 위해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개발, 인사, 디자인 등 다양한 직군에 걸쳐 채용을 진행 중이다.

 

관련 기사 더 보기

라운지랩-UNIST, 로봇 서비스 공동연구 MOU 체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