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뱅크, 기업 전용 챗봇 구독 서비스 ‘아보카’ 론칭

0

인포뱅크㈜(대표 박태형)는 지난 11 일 자체 개발한 챗봇 구독 서비스 ‘아보카(aboca, AI-based Bots for Online Communication Agent)’를 정식 론칭했다고 밝혔다.

‘아보카’는 인포뱅크에서 개발한 기업 전용 챗봇 구독 서비스로 사업장에 맞는 챗봇을 구축하는 형태가 아닌 사전 제작된 시나리오를 탑재한 챗봇 서비스이다.

인포뱅크 비대면사업팀은 현대해상, 미래에셋생명, CU편의점 고객센터, 바이탈뷰티 등의 챗봇 서비스를 설계하고 구축하는데 특화되어 있다. 그동안 축적한 챗봇 사업 노하우를 기반으로 챗봇이 잘 할 수 있는 업종 및 업무를 선별, 최적화된 시나리오를 미리 제작해 고객이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챗봇을 서비스 형태로 제공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아보카 챗봇의 종류에는 AS 접수, 서비스 평가, FAQ 등이 있다. AS 접수 챗봇은 제품에 고장이 발생했을 때 방문 수리를 위해 필요한 연락처, 주소, 제품 정보, 방문 희망일 등의 데이터를 챗봇이 수집해 두면 관리자가 해당 내용을 아보카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비스 평가 챗봇은 특정 업무에 대한 만족도 평가 설문지를 기업의 개성에 따라 직접 제작할 수 있으며, 설문 결과를 분석해 지표화하여 제공한다. 챗봇 활용을 통해 운영자나 상담사는 반복적인 답변과 업무량을 줄일 수 있어 CS 분야의 업무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다.

아보카의 특징은 무엇보다 기업에서 챗봇을 구축하기 위한 복잡한 절차나 큰 비용이 필요치 않다는 점이다. 챗봇을 제작하기 위해서는 인공지능 챗봇에 대한 이해, 챗봇이 처리할 업무 정의, 데이터 준비 등 시간과 비용이 수반되는데, 아보카는 사전 분석 제작된 챗봇을 구독하여 즉시 이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챗봇 구축 비용이 따로 들지 않아  인력 및 자원이 부족한 중소기업에서도 손쉬운 접근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아보카 서비스 기획을 담당한 비대면사업팀 정정선 팀장은 “지난 3년간 다양한 기업의 챗봇을 구축해 오면서 현장에서의 업무 효율을 높이고 고객 경험을 향상시킨다는 목표는 어느 기업에서나 동일하게  제시됐었다”라며 “아보카는 저렴한 월 구독 비용과 짧은 구축 시간 등을 장점으로 챗봇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기업 규모에 관계없이 누구나 챗봇을 통해 업무 효율을 제고할 수 있어 챗봇의 대중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관련 기사 더 보기

인포뱅크, ‘NH농협은행’에 본인인증 위한 얼굴인식 솔루션 제공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