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미용실 ‘로위’, 35억 투자 유치

0

프라이빗 공유미용실 ‘로위(LOWE)’를 운영하고 있는 벤틀스페이스(대표 양재원)가 국내외 투자사로부터 35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HYK파트너스, 크릿벤처스, 유경PSG자산운용이 신규로 참여했으며, 기존 투자자인 스트롱벤처스가 후속투자에 참여했다.
로위는 헤어디자이너와 고객이 프라이빗 미용공간에서 1:1로 시술을 받을 수 있는 공유미용실 서비스이다. 2018년 12월 로위 홍대점을 기점으로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공격적으로 지점을 확장해 현재 홍대, 신촌, 합정 등 마포 지역에 총 3개 호점을 운영하고 있다.
로위는 헤어디자이너의 퍼스널 브랜딩을 위한 미용시술을 상품기획하고 로위 사이트에서 시술상품의 자세한 정보를 비교구매해 이용할 수 있도록 전담하는 미용 버티컬 커머스까지 베타 운영 중에 있다.
이를 바탕으로 서비스 출시 후 현재까지 매출액이 7분기 연속 상승 그래프를 이어오고 있으며 분기별 평균 성장률은 39% 이상의 수치를 기록했다. 올해 전체 방문고객의 경우 첫 방문 이후 2회 이상 재방문율이 62%를 기록하며 주요 고객층의 두터운 신뢰를 받으며 성장 중이다.
로위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지점 확장을 가속화할 전망이다. 로위는 최근 강남지역에 계약을 마친 480㎡(약 145평) 규모의 5호점부터 서울 주요 역세권을 중심으로 내년도 13호점까지 늘릴 계획이다. 2023년에는 수도권 전역으로 진출 지역을 확장한다. 또한 로위의 축적된 매장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헤어 위주의 사업 영역을 점차 넓혀 네일, 피부관리 등 다양한 미용서비스로 확대해 나아갈 예정이다.
금번 투자라운드를 리딩한 HYK파트너스는 “헤어디자이너들에게 미용 외적인 업무를 전담하며 지원해주는 공유미용실 플랫폼이 등장하고 있다”면서, “고객 입장에서는 원하는 디자이너마다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오롯이 고객에게 집중한 서비스를 제공받으면서 서비스 만족도가 더욱 좋아질 수 있을 것이고, 디자이너 입장에서는 안정적 수익과 함께 고객에 대해 온오프로 다양한 뷰티 서비스를 추가로 제공할 수 있기에 고객과 디자이너 모두를 만족시키면서 안정적으로 사업을 확장해나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하고, 벤틀스페이스가 그 부분에서 훌륭한 역량을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벤틀스페이스 양재원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헤어미용뿐만아니라 타미용까지 아우르는 온/오프라인 뷰티플랫폼으로 발전하겠다”며 “지점확장, 인재 확보, 플랫폼 개발 등에 투자금을 활용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관련 기사 더 보기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