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750억원 투자조합 결성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인천 혁신 모펀드 제1호’를 통해 벤처기업펀드 1호와 2호에 각 10억원, 총 20억원을 출자하여 750억원 규모의 투자조합을 결성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조합은 인천 관내 벤처기업의 안정적인 성장과 데스밸리 극복을 지원하고자 결성되었으며, 출자대상 조합 선정을 위한 서류 및 발표 심사를 통해 현대기술투자㈜가 운용하는 벤처투자조합과 ㈜이앤인베스트먼트 및 ㈜파이오니어인베스트먼트가 공동으로 운용하는 신기술사업투자조합을 선정했다.

벤처기업펀드 1호(현대일자리창출펀드1호)는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이 200억 원, 인천시(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가 10억원, 일반 투자기관 및 운용사가 190억원을 출자하여 총 400억원 규모로 결성되었다. 중점 투자 대상은 청년 일자리 기업(일자리 창출이 기대되는 중소기업 및 벤처기업)이며, 인천 기업에 총 30억 원 이상의 투자를 진행 할 예정이다.

벤처기업펀드 2호(이앤파이오니어그린뉴딜펀드)는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이 99억원, 시중은행이 96억원, 인천시(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가 10억원, 일반 투자기관 및 운용사가 145억원을 출자하여 총 350억원 규모로 결성되었으며, 추가 출자를 통해 500억원 결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투자 대상은 뉴딜 분야 및 국내 중소·중견기업이며, 인천 관내 기업에 총 30억 원 이상의 투자를 진행 할 예정이다.

이번 출자 재원인 ‘인천 혁신 모펀드 제1호’는 우수한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을 목적으로 투자 재원 마련을 위해 인천 관내 협회 등과 함께 100억 규모로 결성하였으며, 최근 ‘인천 혁신 모펀드 제2호’ 결성 협약식을 진행한 바 있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출자사업 업무집행조합원 선정 시 인천 관내 지역 벤처기업 투자에 적극적인 투자기관 선정을 통하여 서울, 경기에 집중되어있는 우수 투자사의 관심을 인천으로 유인하고 다양한 투자 경험과 기업 육성 노하우 활용을 통해 투자생태계 활성화 및 성장 잠재력을 가진 유니콘 기업의 발굴ㆍ육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계획이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는 “이번 출자사업은 관내 협회와 함께 인천 창업기업의 기반을 책임질 수 있는 마중물을 마련했다는데 그 의미가 있다”며 “단순히 투자를 위한 출자사업이 아닌 인천 관내 투자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동반자를 찾기 위한 과정으로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또한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인천 관내 유망중소기업 발굴 플랫폼인 빅웨이브를 통하여 인천 지역 유망 기업 투자 정보를 상시로 제공하고, 분기별로 투자유치사업계획서 발표회 개최를 통해 투자기관의 기업 발굴 및 투자 활동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