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트바겐 운영사 바리코퍼레이션, 팁스 선정

이륜차 종합 서비스 플랫폼 라이트바겐의 운영사 바리코퍼레이션이 중소벤처기업부의 팁스(TIPS) 프로그램에 선정됐다.

팁스 프로그램은 중소기업벤처부의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세계시장을 선도할 기술 아이템을 보유한 창업팀을 정부와 민간 투자사가 함께 발굴해 미래 유망 창업기업을 집중 육성하는 국내 최고의 민간 투자 연계형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바리코퍼레이션은 향후 2년간 최대 5억원의 연구개발(R&D) 자금을 지원받는다.

라이트바겐은 이륜차 관련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 브랜드 신차 거래, 중고 거래, 정비 서비스를 통합한 O2O 서비스 플랫폼이다. 기존 레몬 마켓이었던 이륜차 업계 시장에서 소비자의 알 권리에 집중한 서비스로 이용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이번 팁스 선정을 통해 라이트바겐은 중고 이륜차의 사고 여부 판단을 돕는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이륜차의 가장 핵심적인 프레임을 진단하는 기술로 사고 여부 뿐만 아니라 사고의 경중 까지 판단하는 기술이다. 이를 바탕으로 플랫폼을 통해 거래되는 모든 중고 이륜차의 사고 유무를 확인하고 이용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이륜차 서비스로 거듭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바리코퍼레이션 오경담 대표는 “기존 진단기술과 더불어 팁스 프로그램 주요 연구개발(R&D)을 통해 중고 이륜차 거래 시장의 레몬 마켓 문제를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으며, “플랫폼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국내 중고 이륜차 거래 시장을 선점하고 나아가 해외에 기술 수출을 도모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